• 유튜브
  • 검색

마켓컬리, 중국 힐하우스서 350억 투자 유치

  • 2019.05.24(금) 08:15

물류 시스템 고도화 등에 활용

마켓걸리가 중국 최대 글로벌 투자회사로부터 350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

마켓컬리의 운영사 ㈜컬리는 힐하우스캐피탈로부터 350억원의 투자금을 추가 유치하고, 총 1350억원 규모로 시리즈D 투자를 마쳤다고 24일 밝혔다.

마켓컬리는 지난 4월 기존 투자처가 중심이 된 1000억원 규모의 투자에 이어 이번 350억원의 추가 투자금을 더해 물류시스템 고도화 및 생산자들과 긴밀한 협업을 위한 공급망 관리, 안정적인 서비스 퀄리티를 유지하는데 필요한 인력 확충에 집중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마켓컬리는 2015년 5월 서비스 론칭 이후 상품 입고부터 배송 완료까지 풀콜드체인(Full Cold-Chain) 시스템을 채택하고, 밤 11시 전에 주문하면 아침 7시 이전까지 배송을 완료하는 ‘샛별배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신규 투자사로 합류한 힐하우스캐피탈은 중국 최대 글로벌 투자 전문회사다. 중국에선 텐센트, 메이투안에 투자한 이력이 있으며, 국내에서도 배달의 민족 운영사인 우아한 형제들에 대규모 투자를 집행한 바 있다.

김슬아 마켓컬리 대표는 "샛별배송을 통해 고객의 라이프스타일을 바꾼 마켓컬리의 본질적인 경쟁력은 신선식품 유통 생태계와 유일무이한 콘텐츠를 갖췄다는 점"이라며 "앞으로도 마켓컬리는 탁월한 고객 경험을 제공할 높은 서비스 퀄리티 유지로 소비자들의 신뢰를 쌓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