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은행·카지노·면세점, 외화위폐 이렇게 식별하세요"

  • 2019.06.25(화) 11:01

은행연합회-국정원, 외화위폐 식별 가이드북 발간

 

은행연합회(회장 김태영)가 국가정보원과 함께 외화위폐 피해 예방을 위해 외화위폐 판별방법과 주의사항을 담은 '외화위폐 가이드북'을 발간했다.

은행 영업점을 비롯해 외화 거래가 활발한 카지노업권, 면세점 등에 배부할 계획이다.

은행연합회는 "그간 지방의 일부 영업점과 카지노업자의 경우 유통되는 외화가 늘어남에도 외화위폐 정보가 부족해 외화 취급시 위폐감별의 어려움이 있었다"며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위폐 감정업무 5년 이상의 은행전문가들로 구성된 위폐전문가그룹이 가이드북 제작을 주도했다"고 전했다.

가이드북에는 ▲위변조 방지장치의 개괄적인 설명 ▲주요 외화(미국 달러화, 중국 위안화, EU 유로화, 일본 엔화)의 위변조  방지장치 ▲위폐 발견시 행동요령이 포함돼 외화를 취급하는 비전문가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미국 100달러화와 중국 100위안화 등 2010년대 이후 발행된 외화 신권의 최신정보가 수록돼 일선 현장의 활용도가 매우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은행연합회와 국가정보원은 은행권과 카지노업권 외에 외화를 취급하는 금융권·대형쇼핑몰·면세점 등에도 가이드북을 배포할 계획이다.

은행연합회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대국민 피해방지 홍보와 해외유입 위폐 적발을 통해 외화위폐의 국내유통 차단에 힘쓸 것"이라고 설명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