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포토]정 총리 "금융권, 기업에 우산이 되어달라"

  • 2020.03.25(수) 14:50

정세균 국무총리가 25일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금융지원 간담회 및 협약식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금융위원회는 코로나19 피해기업 금융 지원과 관련해 정세균 국무총리를 비롯한 전 범 금융권 인사들을 한자리에 만나는 간담회를 개최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25일 오후 명동 은행회관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전 금융권 간담회 및 협약식에 참석해 "지금이야말로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중소기업들에 대해 금융권이 펼쳐주는 우산이 필요한 때"라면서 금융권의 지원을 당부했다.

정 총리는 "과거에 IMF 외환위기를 맞이했을 때 국민들께서 금융을 돕기 위해 노력했다"며 "과거에 금융권이 어려울 때 국민들이 힘이 되어줬듯이 대다수 국민들이 어려운 때에 금융권이 국민에게 힘이 되어줄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언급했다.

이와 함께 "국민과 금융권, 그리고 기업과 금융권이 서로 상생하는 관계일 때 대한민국 미래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부연했다.

정 총리는 "정부로서는 과거에 없던 적극적인 노력으로 이 위기를 반드시 극복하겠다고 하는 확고한 신념을 갖고 있다"면서 "금융권에서도 이런 부분을 참작하셔서 위기 극복에 적극적으로 동참해주실 것을 간곡하게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정세균 국무총리와 은성수 금융위원장 등이 25일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금융지원 간담회 및 협약식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정세균 국무총리가 25일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금융지원 간담회 및 협약식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정세균 국무총리가 25일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금융지원 간담회 및 협약식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정세균 국무총리가 25일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금융지원 간담회 및 협약식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