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기아차, 안전·정숙성 더한 '2020년형 스팅어' 출시

  • 2019.05.08(수) 14:03

첨단주행보조기능 갖추고 전면에 차음유리

기아자동차는 안전을 위한 첨단주행보조장치(ADAS)를 기본으로 장착하고 차내 주행소음을 줄인 연식변경 모델 '2020년형 스팅어'의 판매를 8일 시작했다고 밝혔다.

2020년형 스팅어 차내 전면부/사진=기아차 제공

스팅어는 기본적으로 단단한 주행성능을 가진 기아차의 고성능 고급 세단이다. 2020년형은 여기에 전방충돌방지(FCA, 차량·보행자 감지), 고속도로 주행 보조(HDA),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등을 포함한 첨단 지능형 안전 기술 패키지인 '드라이브 와이즈(Drive Wise)'가 2.0T, 2.2D 플래티넘 모델부터 기본 적용된다.

3.3T GT 모델에는 운전대(스티어링 휠)의 움직임에 따라 전조등 각도가 좌우로 조절하는 '다이나믹 밴딩 라이트(DBL)', 스포츠 모드 주행 연동 운전석 볼스터(Bolster, 좌석 등받이 좌우지지 쿠션) 조절장치가 새로 추가됐다.

2020년형 스팅어는 특히 모든 모델 앞유리(윈드실드)에 차음 유리를 사용해 주행 정숙성을 개선했다. 또 공기청정모드도 장착해 차내에 더욱 쾌적한 주행 환경이 마련되도록 했다.

이와 함께 지금까지 3.3T GT모델에만 적용했던 '다크레드팩' 인테리어를 2.0T, 2.2D 플래티넘 모델에서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또 2.0T 플래티넘 모델에서 19인치 휠을 선택하거나 3.3T GT 모델을 구매하는 경우 미쉐린 여름용·사계절용 타이어를 골라 장착할 수 있다.

가격은 ▲가솔린 2.0T 프라임 3524만원, 2.0T 플래티넘 3868만원, 3.3T 4982만원 ▲디젤 프라임라이트 3740만원, 프라임 3868만원, 플래티넘 4211만원이다.

2020년형 스팅어/사진=기아차 제공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