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포토]한성숙·여민수 "실검 조작한 적 없다"

  • 2019.10.02(수) 17:43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가 2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정감사에 증인으로 출석해 의원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왼쪽은 여민수 카카오 공동대표.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한성숙 네이버 대표가 실시간 검색어(실검) 순위 올리기 조작을 하지 않았다고 발언했다.

2일 국회 과학기술정보통신방송통신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네이버가 실시간 검색어를 조작했나는 질의에 대해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저희는 (조작)한 적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한 대표는 "매크로 공격이나 기계적인 공격이 없었다는 것 확인했다"며 "네이버의 경우 실명 인증을 받고 로그인 사용자의 데이터 값으로 만들어진 것"이라고 부연했다.

여민수 카카오 대표도 실시간 검색 조작 의혹에 대해 부정했다. 여민수 대표는 "개입에 의한 비정상적인 패턴을 확인할 수 없었다"며 "(필요하다면) 실검 알고리즘을 공개할 수도 있다"고 밝혔다.

내년 총선을 앞두고 일어날 가능성이 높은 여론 조작 논란에서 대해서도 언급됐다.

여민수 카카오 대표는 "선거를 앞두고 키소(KISO)와 함께 적절한 대응책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키소(KISO)는 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로, 네이버·카카오(다음) 등 포털업체를 회원사로 두고 있다.

한성숙 대표도 "포털 정책은 키소 판단에 따르는 것이 적절하다고 본다"고 발언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SNS 로그인
naver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