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현대건설, 태양열 발전시장 진출한다

  • 2014.12.09(화) 15:00

집광형 태양열 등 발전분야 협력

현대건설은 스페인 건설사인 아베인사(Abeinsa)와 전략적 협력에 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아베인사는 신재생에너지 및 물환경 부문 전문업체인 아벤고아(Abengoa) 그룹의 자회사다. 유럽과 남미, 아프리카 등에서 태양열 발전소 공사를 수행하고 있으며 집광형 태양열 발전 부문에선 세계 1위다.

 

 

집광형 태양열 발전은 수천~수만개의 집광판을 통해 쌓인 열을 이용, 고온과 고압의 증기를 만들어 전력을 생산하는 기술이다. 열 저장장치를 설치하면 해가 진 후에도 전력을 생산할 수 있다.

 

현대건설은 이번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남미와 아프리카 태양열 발전시장 진출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현대건설의 복합 화력발전 시공 기술과 아베인사의 태양열 발전 기술을 융합해 ISCC(복합 화력발전소와 태양열 발전소를 융합해 발전효율을 높이는 발전방식) 발전소 수주도 노리고 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아베인사와 현대건설은 미국 ENR이 평가하는 세계 건설사 전력부문 1·2위 기업”이라며 “양사는 세계 각지의 발전사업 협력을 통해 시너지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