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다음
  • 검색

대우건설, 최고층 랜드마크 '부산 오션시티 푸르지오' 분양

  • 2018.12.27(목) 16:01

주거복합단지 5개동, 동삼혁신도시 배후단지로 주목
3.3㎡당 평균분양가 1190만원

대우건설이 부산광역시 영도구 동삼동 1180번지 일원에 '부산 오션시티 푸르지오'를 분양 중이다.

부산 오션시티 푸르지오는 지하 3층~ 지상 49층 아파트 4개동, 846가구, 레지던스형 호텔 및 일반 호텔 1개동 263실, 판매시설 112호실로 구성됐다.

동삼하리 복합지구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조성되는 단지다. 아파트는 전용면적 84㎡, 115㎡로 구성돼 있고, 99%에 해당하는 839가구가 84㎡로 구성돼 있다. 레지던스형 호텔은 전용면적 21㎡ 100실, 23㎡ 60실로 이뤄졌다. 판매시설은 지상 1~2층 및 호텔동 20층에 위치해 있고 일부 호실의 경우 테라스도 갖췄다.

이 단지는 한국해양과학기술원, 해양수산개발원, 국립해양조사원 등 13개 기관, 2600여 명이 근무하는 국내 최초의 해양 전문 혁신도시인 동삼혁신도시의 배후단지로 주목받고 있다. 해양 산업과 관련한 연구개발이 목적인 혁신도시인 만큼 연구나 교육기관들이 입주한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 부산해사고와 한국해양대(제2캠퍼스)가 자리해 교육시설도 잘 갖춰져 있다는 평가다.

 

▲ 조감도



영도구 일대 개발호재도 풍부하다. 영도구 뉴타운 5구역 주택재개발 사업이 이달 중 시공사 선정을 하고 본격 사업에 착수할 예정이다. 부산시는 지난 4월 태종대를 주변 관광자원과 연계해 4개 권역으로 나눠 개발하는 '태종대권 종합관광 개발계획'을 마련, 오는 2026년 완료를 목표로 하고 있다.

지난 8월에는 부산대교와 동삼혁신도시 간에 도로개설 사업(봉래산터널)이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선정됐다. 이 도로가 개통되면 태종대권 종합개발 및 동삼하리 지구 등 원도심 개발에 기폭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교통망도 잘 갖춰져 있다. 남항대교, 부산항대교를 통해 서부산~동부산 이동이 쉽다. 부산대교, 영도대교를 건너면 부산지하철 1호선 남포역이 있고, KTX, SRT를 이용할 수 있는 부산역도 차량으로 10분대 거리다.

부산롯데타운(롯데백화점, 롯데마트)도 부산대교와 영도대교를 통해 가깝게 이용할 수 있으며, 홈플러스, 자갈치시장 등 다양한 생활인프라를 누릴 수 있다.

국립해양박물관, 동삼동 패총전시관 등 문화시설도 단지 인근에 있다. 단지 바로 옆에 바다와 중리산, 태종산이 모두 자리한 자연친화적 입지로, 일부 세대를 제외하면 바다 조망도 가능해 그린프리미엄도 누릴 수 있을 전망이다.

대우건설은 또 바다에 접한 단지의 특성을 단지 설계에 반영했다. 단지와 바다를 이어주는 수공간을 공개공지로 조성하며, 단지와 바다를 이어주는 공공보행통로를 계획하는 등 단지 내 활력 있는 커뮤니티 동선을 조성할 예정이다.

동선을 따라 굽이치는 수공간인 '아쿠아필드'를 조성해 바다와 어우러지는 경관을 연출할 계획이다. 남향 위주의 단지 배치로 일조, 채광, 환기, 통풍도 우수하다.

푸르지오만의 특화 설계를 적용, 전용 84㎡A 주택형의 경우 4-베이 판상형 구조로 채광 및 통풍이 우수하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영도구에 들어서는 첫 푸르지오 단지이고 영도구 최고층의 랜드마크 주거복합단지라는 점 때문에 더욱 관심을 끌고 있다"고 말했다.


모델하우스는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1522번지(부산도시철도 2호선 센텀시티역 13번 출구 인근)에 마련되며, 입주예정일은 2022년 4월이다. 3.3㎡당 평균분양가는 1190만원이다.

naver daum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