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메타버스 플랫폼 개발한다

  • 2022.03.14(월) 11:03

클레이 에이프 클럽과 NFT·메타버스 개발 지원 서비스

카카오엔터프라이즈가 국내 첫 NFT 개발사인 '클레이 에이프 클럽'과 기업용 NFT·메타버스 플랫폼을 개발한다. NFT와 메타버스를 쉽게 개발할 수 있도록 돕는 클라우드형 서비스 플랫폼이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메타버스 서비스 운영에 필요한 인프라와 호스팅 서비스 등을 함께 지원할 계획이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14일 기업에서 NFT(대체불가능토큰)와 메타버스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든다고 밝혔다. 이번 플랫폼은 국내 첫 NFT를 발행사인 '클레이 에이프 클럽'과 함께 개발한다. 양사는 최근 맺은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NFT플랫폼(NFTaaS)과 메타버스 플랫폼(MVaaS)을 개발한다는 방침이다.

신규 서비스는 기업 전용 클라우드인 '카카오 i 클라우드'를 바탕으로 개발한다. 이를 통해 서비스 이용 기업은 복잡한 설치 과정 없이 클라우드 접속만으로 NFT와 메타버스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다. 이에 더해 NFT와 메타버스를 연계할 수 있도록 커뮤니티 오픈과 호스팅 서비스 등을 위한 인프라를 제공한다.

NFT와 메타버스 서비스는 최근 산업 분야를 가리지 않고 다양한 기업에서 쏟아져 나오고 있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이번 서비스로 NFT와 메타버스 개발 및 운영 과정을 쉽게 해 기업들의 비즈니스 접근성을 높일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동우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수석부사장은 "NFT는 향후 생활 밀접형 서비스뿐만 아니라 각종 산업에 활용될 수 있다"며 "어떤 기업이든 아이디어만 있으면 쉽고 편리하게 NFT를 제작, 발행 할 수 있는 활동의 장을 열어줌으로써 궁극적으로 NFT 비즈니스를 대중화시키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