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방송·미디어 업계 60여명 한자리…콘텐츠 진흥포럼 출범

  • 2021.03.26(금) 14:01

과기정통부·방통위 공동 후원
미디어 생태계 발전·혁신 논의

디지털미디어 콘텐츠 산업 발전을 위해 산업계와 전문가 중심으로 전략을 모색하고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한 정책포럼이 공식적으로 출범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방송통신위원회가 공동으로 후원하는 '디지털미디어 콘텐츠 진흥포럼'이 26일 서울 전경련회관에서 출범식 및 1차 회의를 개최했다.

포럼은 방송미디어와 콘텐츠 산업을 둘러싼 대내외 환경이 급변하고 경쟁이 심화되는 가운데 관련 산업계를 대표하는 협 단체와 학계 전문가들이 한 자리에 모여 디지털미디어 생태계의 발전과 혁신을 논의해 정책을 건의하자는 취지로 구성했다.

지상파방송과 유료방송(IPTV, SO, 위성), 일반방송채널, 홈쇼핑채널, OTT, 스마트미디어, 1인미디어, 드라마제작사, 가전사 등 방송·미디어 전 분야를 망라하는 주요 협회와 사업자들이 대표로 참여한다. 방송과 미디어, 기술 분야의 주요 학회와 직능단체, 학계, 법조계, 진흥기관도 동참해 총 60여명으로 구성했다. 

포럼 활동을 실무적으로 지원할 주관기관은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 한국전파진흥협회,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가 공동으로 맡게 된다.   

미디어 이용행태가 신문과 TV 등 전통적인 미디어에서 모바일, 인터넷동영상서비스(OTT) 중심으로 급속하게 변화하고 있다. 국경의 제한 없이 해외 기업의 영향력이 국내 시장에서도 확대됨에 따라 국내 방송 미디어 산업은 새로운 돌파구 마련이 시급하다.

한류콘텐츠와 데이터, 네트워크, 인공지능 등 정보통신기술 경쟁력을 기반으로 해외로 시장을 확장하고 지속가능한 디지털미디어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선 기존 미디어는 물론 인터넷 기반에서 새롭게 열린 생태계 구성원 간의 협력이 중요하다.

향후 포럼은 정례회의를 통해 방송, 미디어 플랫폼 활성화, 콘텐츠 진흥, 디지털미디어 신산업 육성, 미래 성장동력 발굴 등 분야별로 산업계의 관심도가 높은 의제를 선정해 논의하게 된다. 내용은  자료집으로 발간되어 진흥정책 수립 및 신사업 발굴 등을 위한 정책 자료로 건의되고 활용될 예정이다. 

이날 열린 첫 회의에서는 고려대학교 미디어학부 김성철 교수가 '미디어 대변혁 시대, 디지털미디어 콘텐츠 산업의 확장과 융합'을 주제로 발표했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