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신년사]손경식 CJ 회장 "수익성 확보에 총력"

  • 2020.01.02(목) 10:20

"양적 성장보다는 수익성 동반한 혁신 성장이 우선"
"체질 개선 과정의 어려움 극복…초격차 역량 강화"

CJ그룹이 올 한해 '양적 성장'보다는 수익성 확보를 위한 '혁신 성장'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이에 따라 2020년을 '혁신 성장으로의 경영 패러다임 전환의 해'로 삼겠다는 계획이다.

손경식 CJ그룹 회장은 신년사를 통해 “국내 및 글로벌 경기 악화가 지속되는 지금의 위기 상황에서 ‘양적 성장’보다는 안정적 수익성이 동반되는 ‘혁신 성장’을 우선해야 할 것’이라고 2일 밝혔다.
 
이어 손 회장은 임직원에게 글로벌 Top-Tier 기업 수준의 수익성을 확보해 재무구조를 개선하고 주력 사업과 대형 품목의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는 해로 만들자고 당부했다.

그는 “혁신 성장으로의 전환은 향후 본격적인 글로벌 성장을 위한 준비과정”이라며 "이 시기에 핵심 사업과 관련된 R&D 강화, 신기술 개발, 인재 확보를 통해 도전적인 초격차 역량을 강화하는데 주력하자”고 강조했다.

CJ그룹은 올 한해 ▲ 혁신 성장 기반으로 기업가치 제고 ▲ 새로운 도약의 원동력이 될 초격차 역량 확보 ▲’일류 인재’, ‘책임 경영’, ‘목표 달성’이 축을 이루는 CJ의 일류문화를 확고히 정착시킬 계획이다.

손 회장은 “체질 개선 과정 속에서 뼈를 깎는 고통과 어려움이 있겠지만 진화와 도전을 거듭하며 미래를 보고 꾸준히 전진하자”면서 “설탕, 밀가루 등 소재 사업에서 진화해 다시다, 햇반과 엔터테인먼트, 물류사업까지 CJ그룹의 끈기 있는 도전의 역사를 지금의 위기 속에서도 이어나가자”고 당부했다.

비즈니스워치 뉴스를 네이버 메인에서 만나요[비즈니스워치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