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신한희망재단, '청년 부채해결 지원 프로젝트' 추진

  • 2019.01.31(목) 13:53

한국장학재단·KCB·크레파스와 업무협약
13억 투입 성실상환 저소득청년 300명 지원

신한희망재단-한국장학재단-코리아크레딧뷰로-크레파스솔루션이 '청년 부채 Total Care 프로젝트'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신한희망재단 조용병 이사장(사진 왼쪽에서 세번째), 한국장학재단 이정우 이사장(사진 왼쪽에서 두번째), KCB 강문호 대표이사(사진 왼쪽에서 네번째), 크레파스솔루션 김민정 대표이사(사진 왼쪽에서 첫번째)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신한희망재단(이사장 조용병)은 서울 중구 세종대로에 위치한 신한금융 본사에서 한국장학재단과 코리아크레딧뷰로, 크레파스솔루션과 함께 '청년 부채 Total Care 프로젝트'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청년 부채 Total Care 프로젝트'는 취업 후에도 학자금대출로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을 대상으로 생활비와 신용관리 프로그램 지원, 직업역량 강화연수 등을 통해 이들의 부채 탈출을 돕는 사업이다.

특히 이 프로젝트는 학자금 대출을 대신 갚아주는 방식이 아닌 청년들 스스로 부채 탈출을 할 수 있도록 경제활동을 지원하는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신한희망재단은 학자금대출을 이용하고 있는 월급여 170만원 이하의 저임금 취업 청년 중 학자금 대출을 성실히 상환하고 있는 청년 300여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이들에게는 청년 희망 지원금(생활비 지원), 신용 등업 축하금(신용등급 상승 시 지원), 직업역량강화 지원금(자격증취득, 교육수료 시 지원), 종합신용관리플러스(신용교육 프로그램 지원) 등을 통해 총 13억원(1인당 연간 최대 322만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신한금융은 이 프로그램을 성실히 수료한 청년들에게 '청년 해외취업 지원사업', '청년취업두드림', '사회적기업 취업지원' 등 희망사회 프로젝트의 다양한 취업·창업 프로그램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신한금융그룹 희망사회프로젝트는
신한은행, 신한카드 등
그룹사가 모두 참여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과
중소기업, 사회적기업 성장에
2020년까지 총 2700억원 규모
자원을 투입하고 있다.

이번 사업은 3월까지 사업수행기관 선정과 대상자 선발을 완료하고 4월부터 지원금 지급을 시작할 예정이다. 향후 '청년 부채 Total Care 프로젝트'에 대한 사업 성과분석을 통해 지원규모를 단계적으로 확대해 선발인원을 1000여명까지 늘려나갈 계획이다.

지난 30일 오후 행사에서 신한희망재단 조용병 이사장은 "학자금대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이 청년 부채 Total Care프로젝트 프로그램을 성실히 수료해 현실의 벽을 넘고 내일의 꿈을 더 크게 키워나가길 바란다"며 "신한금융은 희망사회 프로젝트를 통해 우리사회의 사회가치, 미래가치, 경제가치를 창출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