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다음
  • 검색

[포토]삼성전자 "더 좋아진 세탁기·에어컨 구경하세요"

  • 2015.02.03(화) 11:27

삼성전자가 올해 한국과 세계시장을 공략할 전략 세탁기와 에어컨 신제품을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3일 서초사옥 다목적홀에서 개최한 미디어데이 행사에서 액티브워시와 버블샷 세탁기, 스마트에어컨 Q9000 등을 선보였다.
 
액티브워시는 애벌빨래부터 탈수까지 한 번에 할 수 있는 세탁기다. 개수대와 빨래판을 하나로 합친 '빌트인 싱크'가 세탁기 뚜껑에 달렸다. 서서 애벌빨래를 마치고 나면 그 세탁물을 세탁기 안에 바로 넣어 본 세탁을 시작할 수 있다.
 
액티브워시 세탁기(용량 10∼21㎏)는 총 14종이며, 출고가는 47만9000원∼149만9000원이다.
 
삼성전자의 프리미엄 드럼세탁기 버블샷에는 세탁물의 무게와 오염 정도를 감지해 세제 양·세탁시간·헹굼 횟수를 자동으로 설정하는 기능이 있다.15종의 버블샷 드럼세탁기(용량 16∼21㎏)는 134만9000원∼244만9000원이다. 이 제품은 3일부터 8일까지 삼성전자 온라인 스토어에서 예약판매한다.
 
바람문이 3개 달린 스마트에어컨 Q9000, 0.02㎛의 초미세먼지를 99.9%까지 잡아주는 공기청정기 블루스카이 AX7000도 함께 전시했다. 두 제품에는 미세먼지·초미세먼지·가스를 감지하는 트리플 청정센서가 있어서, 실시간으로 공기의 상태를 측정해준다.
 
삼성전자는 Q9000의 바람문을 하나만 운전하면 전기사용량을 최대 80%까지 절감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총 14종으로, 가격은 289만9000원∼579만9000원이다. 블루스카이 AX7000은 78㎡과 60㎡ 등 2종이며 출고가는 69만9000원∼79만9000원이다.
 
▲ 3일 오전 서울 삼성전자 서초사옥에서 열린 2015년 전략 가전 신제품 공개 행사에 참석한 윤부근 삼성전자 사장(왼쪽)과 피겨여왕 김연아 선수가 취재진들 앞에서 환한 미소를 보이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naver daum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