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코로나 백신접종 인증 '질병청앱·패스·카톡·네이버' 골라쓰세요

  • 2021.07.08(목) 14:00

7월12일부터 패스앱·카카오톡·네이버앱도 인증서비스

코로나 백신 접종자가 증가하면서 이를 인증할 수 있는 수단도 늘고 있다. 

기존에는 질병관리청이 운영하는 애플리케이션(질병관리청 COOV)만 있었지만 앞으로는 통신3사가 운영하는 패스(PASS) 앱과 카카오톡, 네이버 앱에서도 인증이 가능하다. 

패스앱 /사진=통신3사

SK텔레콤·KT·LG유플러스 등 통신3사는 패스 앱의 QR 출입증 서비스 'QR X COOV'를 통해 7월12일부터 전자예방접종증명의 확인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통신3사는 지난해부터 질병관리청과의 협업을 통해 패스 앱의 QR코드 기반의 전자출입명부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앞으로는 전자예방접종증명(COOV앱)과 연계해 패스 앱의 QR출입증 화면에서 이용자의 코로나19 백신 접종 정보를 추가로 제공한다.

이에 다중 이용시설 출입 시, 백신 예방 접종 여부 확인이 필요한 경우 패스 앱의 QR출입증과 함께 해당 화면 하단에 노출되는 백신 접종 완료 여부 및 접종 기간(2주 이상 등)정보를 제시하면 된다.

패스 앱의 QR 출입증 서비스는 최초 1회만 인증하면 이후 추가 재인증 없이 사용할 수 있어 번거로움이 적다. 또 매회 QR코드 생성시 마다 본인 명의의 기기 여부를 확인하는 등 보다 정확하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다. 백신접종 정보는 휴대전화 내부 안전영역에 보관돼 보안성까지 갖췄다.

매달 새롭게 전화번호 인증을 하는 번거로움 없이 QR 출입증 서비스와 함께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어 이용자의 많은 이용이 기대된다.

카카오톡 백신접종 인증 / 사진=카카오

이와함께 오는 12일부터 카카오톡에서도 코로나19 백신 접종 인증 서비스를 시작한다.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한 이용자는 작년 7월 도입된 전자출입명부(Ki-Pass) 카카오톡 QR 체크인으로 백신 접종 인증을 할 수 있다. 

QR체크인 화면에서 '접종 정보 불러오기'를 누르고 동의 절차를 거치면 QR코드에 백신 접종 정보도 함께 담기게 된다. QR코드 업그레이드와 동시에 예방접종증명서도 발급되어 카카오톡 지갑에 보관된다.

전자출입명부 QR체크인을 처음 발급받는 이용자는 카카오톡 더보기 탭에서 QR체크인 버튼을 누른 뒤, 인증과 동의를 거쳐 QR코드를 생성할 수 있다. 발급받은 QR코드는 카카오톡 실험실 쉐이크 기능을 활용해 카카오톡 실행 후 휴대폰을 두 번 흔들거나 스마트폰 위젯을 설치해 간편하게 화면에 띄울 수 있다.

질병관리청 백신접종 인증앱

네이버도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과 협력, 네이버 앱 QR체크인 화면에서 코로나19 예방백신 접종증명 인증 서비스를 제공한다.

코로나 백신 접종자는 네이버 앱 QR체크인 화면 하단부에 접종 정보가 표시돼 간편하게 백신 접종 여부를 인증할 수 있다. 네이버 앱 첫 화면에서 휴대폰 '흔들기' 기능을 설정하면 'Na.' 서비스나 QR체크인을 바로 이용할 수 있어 편리한 인증이 가능하다.

네이버는 백신 접종 확인은 물론 세부적인 코로나19 예방백신 정보도 제공한다. 2차 이상 접종이 필요한 백신을 1차만 접종한 경우 ‘1차 접종’, 백신 접종 완료 후 14일이 지나지 않은 경우 ‘접종 완료(14일 이전)’ 등의 정보를 제공하는 방식이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