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지방선거]출구조사, 민주당 압승…시·도지사 14곳 1위

  • 2018.06.13(수) 18:41

방송3사 조사...민주당 서울 등 14곳 우세
한국당 대구·경북만 1위.. 제주 무소속 앞서
재보선 12곳중 민주 10석·한국 1석 '가시권'


더불어민주당이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서울·경기·부산 등 14곳의 시·도지사를 석권하며 압승을 거둘 것으로 예측됐다.

13일 오후 6시 지상파방송 3사가 공동으로 발표한 시·도지사 출구조사 결과 더불어민주당은 14곳, 자유한국당은 2곳, 무소속은 1곳에서 각각 우세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은 ▲서울(후보자 예측득표율, 박원순·55.9%) ▲경기(이재명·59.3%) ▲인천(박남춘·59.3%) ▲부산(오거돈·58.6%) ▲경남(김경수·56.8%) ▲울산(송철호·55.3%) ▲광주(이용섭·83.6%) ▲전남(김영록·82.0%) ▲전북(송하진·75.0%) ▲대전(허태정·60.0%) ▲충남(양승조·63.7%) ▲충북(이시종·65.4%) ▲세종(이춘희·72.2%) ▲강원(최문순·66.6%) 14곳에서 득표율 1위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됐다.


자유한국당은 대구(권영진·52.2%), 경북(이철우·54.9%) 두 곳에서만 1위로 예측됐고, 제주지사 선거에서는 무소속 원희룡(50.3%) 후보가 우세를 보였다.

 

한편 지방선거와 동시에 치러진 12곳의 재·보궐선거 지역에서도 더불어민주당이 서울 송파을 등 10석을 석권하고, 자유한국당은 경북 김천 1곳만 수성할 것으로 예측됐다. 충북 제천·단양은 오차범위내 접전으로 나타났다.

방송3사의 이번 출구조사는 이날 오전 6시부터 오후 5시까지 전국 640개 투표소에서 투표자 약 17만 명을 대상으로 실시했고, 95% 신뢰수준에 허용오차는 ±1.6~2.5%포인트이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