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GS건설의 '자이', 브랜드 SNS구독자 20만명 돌파

  • 2019.09.26(목) 13:00

유튜브‧네이버‧카카오 등 8개 SNS 채널 구독자수 최다
"국내 선호도 이어 소통 부문에서도 최고 수준"

GS건설 아파트 브랜드 '자이'(Xi)가 구독자 20만명을 돌파했다.

GS건설은 26일 자이가 운영하고 있는 8개 채널 SNS 구독자를 합쳐 업계에서 처음으로 20만명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SNS 운영을 시작한 지 2년 만이다.

각 건설사들은 아파트 브랜드 SNS 채널을 운영하고 있다. 대다수 채널 구독자수는 몇 천명 수준인데 반해 자이 채널은 유튜브 구독자가 5만여명, 카카오플러스 친구와 네이버 포스트 구독자도 각각 5만명과 3만명을 넘어서는 등 가파르게 구독자가 늘고 있다.

SNS채널을 활용한 고객과의 소통에서 구독자 10만명을 넘어서는 것은 유통이나 게임업계 등에서는 일반적이지만 보수적 이미지가 강한 건설업계에서는 이례적인 일로 보고 있다.

자이는 고객 눈높이에 맞춘 콘텐츠 제공과 건설사 특성을 살려 부동산 전문 채널로 전문화하고, 자체 보유 데이터를 통해 객관적인 정보를 실생활에 밀착 전달하면서 신뢰를 얻었다는 게 GS건설측 설명이다.

자이 유튜브 채널에서는 인기 강사와 교수, 애널리스트 등 전문가들을 초빙해 투자 노하우와 실제 부동산 시장 환경, 전망 등을 짚었다. 분양 현장에 대해서는 분양소장이 직접 나와 자료화면과 함께 주의점, 가치 등을 설명해 현장감을 높이기도 했다.

자이 포스트에서는 '숨은 로얄층, 로얄동을 찾는 팁'을 제공, 현장을 잘 아는 건설사가 아니면 알기 어려운 내용을 담으면서 소비자 호응을 이끌어 냈다.

GS건설 관계자는 "주택을 구입하는 수요자들에게 양질의 정보를 제공하고 자이 브랜드 가치를 명확하게 알리기 위한 방법으로 SNS를 선택했다"며 "다양한 채널로 고객과의 소통을 강화해 1등 아파트 브랜드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할 것"이라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