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공기 정화' 아파트 설계 주목받는다

  • 2020.03.19(목) 11:44

코로나19·미세먼지 등 영향
미세먼지 필터링시스템·대규모 조경시설 등 관심

코로나19나 미세먼지로 공기정화를 강조하는 아파트 설계가 주목받고 있다. 아파트 내부에는 미세먼지 필터링 시스템을 만들고 단지 내에는 대규모 조경시설을 조성해 집 안팎의 공기정화 효과를 극대화하고 있다.

미세먼지와 건강의 상관관계에 대한 연구는 꾸준히 발표되고 있다. 2016년 OECD의 '대기오염의 경제적 결과' 보고서에서는 우리나라의 대기오염 심각성을 경고했다.

또 서울대 의대와 국립암센터 공동연구팀은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물질에 노출되면 간과 다른 장기까지 영향을 받을 수 있다는 사실을 밝혀 냈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최근 종합부동산세와 재산세 등 보유세부담으로 다주택자의 매물이 시장에 나오며 다시 ‘똘똘한 한 채’ 붐이 불고 있어 실거주 하기 좋은 아파트 설계 경쟁이 더욱 치열할 전망"이라며 "도심권 아파트라면 미세먼지 저감시설이나 여가를 즐길 수 있는 자연환경을 갖춘 새 아파트가 각광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올해 도심권 분양에서는 미세먼지 관련 설계특화는 물론 자연 공기정화 기능을 가진 대규모 조경설계 경쟁이 치열할 전망이다.

쌍용 더 플래티넘 오목천역

현재 쌍용건설에서 분양 중인 '쌍용 더 플래티넘 오목천역'은 해외 고급건축 시공 실적 1위 기업이라는 강점을 살려 아파트 안팎으로 미세먼지 저감 설계를 적용했다.

세대 내에는 미세먼지 감지 센서를 설치해 실내 미세먼지가 많은 경우 청정환기가 자동으로 가동돼 4단계 필터 시스템을 통해 실내 먼지를 99% 이상 제거하는 공기 청정 및 환기 기능을 구현 할 예정이다. 화장실에는 배수 소음을 저감시키는 층상배관공법도 적용한다. 세대 내에는 친환경 마감재를 적용해 전반적으로 건강한 생활공간을 지향하고 있다.

자연 공기청정 기능인 단지 조경시설로는 약 1만 1천㎡ 규모의 녹지 공간을 마련해 주거쾌적성을 높였다. 녹지 공간에는 벚나무와 단풍나무가 조성된 테마가로, 소나무숲으로 조성된 중앙 광장, 어린이를 위한 테마놀이터, 체력단련 주민운동시설, 입주민을 위한 커뮤니티 가든 등 차별화된 친환경 조경시설을 조성할 계획이다. 또 단지는 남향 위주의 배치로 채광을 높였으며 전동에는 5.5m의 필로티 구조를 적용해 통풍 효과 및 보행자동선을 극대화했다.

최신 스마트시설 역시 빠질 수 없다. 단지는 외출 시 현관 앞 움직임을 자동으로 감지해 스마트폰으로 영상을 전송해 주는 스마트 도어 카메라와 기존 원패스 시스템에 주차 유도 및 인식까지 더한 지하주차장 스마트 통합시스템, 스마트 일괄소등 스위치 설치, 스마트 일체형 스위치, 무인 택배·세탁시스템, 전자책 도서관 등의 특화시스템도 적용한다.

'쌍용 더 플래티넘 오목천역'은 수원시 권선구 오목천동에 들어서며 지하 4층~지상 22층, 아파트 10개동, 총 930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이중 전용면적 39~84㎡, 713가구가 일반분양분이다.

현대건설은 분양 중인 '힐스테이트 부평' 사업지에 청정 시스템을 도입한다. 세대 내 헤파(HEPA) 필터 전열 교환기가 설치되며, 현관에 빌트인 클리너(유상옵션)가 제공되어 미세먼지 저감에 도움을 준다. 이 단지는 인천광역시 부평구 백운2구역 재개발로 들어서는 대단지로 전용면적 46~84㎡, 총 1409세대 규모이며 이 중 837가구를 일반분양 한다.

지난달 21일 견본주택을 개관한 HDC현대산업개발의 '속초2차 아이파크'는 세대 내에 환기 시스템과 함께 미세먼지 정보 파악 및 실내 공기 관리를 할 수 있는 HDC스마트공기질 관리시스템(발코니 확장형 옵션 선택 시)이 설치될 예정이다. 단지 내 놀이터에는 미세먼지 농도 표시 일체형 보안등도 적용된다. 이 단지는 강원도 속초시 조양동에 들어서며 지하 2층~지상 29층, 6개동, 전용면적 79~156㎡, 총 578세대 규모로 조성된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보기 )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