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다음
  • 검색

빠르면 내달 '주택 입주예정물량' 청약홈서 본다

  • 2021.11.03(수) 16:49

한국부동산원-부동산R114 업무협약
주택 수요자 불안심리 해소 목적

다음달부터 공공과 민간이 협력해 만든 정확한 입주예정물량 정보를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서 확인할 수 있게 된다.

한국부동산원과 부동산R114는 '주택 입주예정물량 공동 연구 및 전자계약 활성화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해당 업무협약은 공공과 민간의 빅데이터를 연계·분석하는 협력 사례다. 정확한 입주예정물량 정보를 국민에게 제공해 주택 수요자의 시장 불안 심리를 해소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입주예정 데이터를 상호 공유하고 정확한 공급지표를 공동 생산하기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생산된 입주예정물량 정보는 오는 12월경부터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서 확인할 수 있다. 

3일 유은철 한국부동산원 공시통계본부장(오른쪽)과 최익훈 부동산R114 대표이사가 업무협약 체결 후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한국부동산원 

부동산 전자계약 활성화를 위해서도 함께 노력한다는 계획이다. 부동산 전자계약은 공인인증과 전자서명, 부인방지 기술을 적용해 종이와, 인감 없이 온라인서명으로 부동산 계약을 체결하는 방식이다. 실거래 신고와 확정일자 자동신청, 임대차 자동신고 등 행정절차가 간소화되고 보안성이 향상된다는 게 장점이다.

손태락 한국부동산원장은 "정확한 입주예정물량 정보 제공을 통해 내 집 마련을 계획하는 국민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정확한 부동산 통계·정보 제공을 위해 유관 기관과 내실 있는 협력관계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naver daum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