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농협은행, 소상공인 맞춤형 모바일 플랫폼 제공 

  • 2021.04.20(화) 13:40

소상공인 600명 대상 의견 수렴해 맞춤형 서비스 개발
농협 금융·유통 인프라 활용한 다양한 특화서비스 제공 

최근 시중은행들이 잇달아 개인맞춤형 모바일뱅킹 앱 개편에 나선 가운데 NH농협은행이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한 특화된 모바일 플랫폼을 선보여 눈길을 끈다. 

NH농협은행은 20일 소상공인 고객들의 의견을 수렴해 소상공인 전용 모바일 플랫폼인 'NH소상공인파트너'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소상공인만을 위한 특화된 간편 모바일 플랫폼으로 소상공인 고객 600여명을 대상으로 인터뷰와 설문조사를 거쳐 필요한 맞춤형 서비스를 선보였다는 게 NH농협은행 설명이다. 

NH소상공인파트너는 ▲간편뱅킹 ▲경영지원 ▲세무지원 ▲특화서비스 등 개인사업자에게 필요한 간편 뱅킹 서비스와 경영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간편뱅킹'은 타 은행의 뱅킹앱을 설치하지 않아도 한번에 모든 은행의 개인 계좌, 사업자 계좌의 통합조회가 가능하다. 별도 인증서나 OTP 없이 비밀번호만으로 간편 송금이 가능하다.

고가의 경영관리 시스템을 구입하기 어려운 소상공인들을 위해 사업장 매출·현금흐름 분석, 경영일정 알림, 직원 채용·출퇴근 관리, 급여계산 등 간편 경영지원 서비스도 제공한다.

사업자에게 꼭 필요한 세무 관련 서비스도 지원한다. NH소상공인파트너 내 세무지원 서비스는 세무자료 수집, 매입·매출 증빙 등 번거로운 세무업무처리 자동화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세무사와 연계해 개인사업자 고객의 절세 상담 등 세무 컨설팅 서비스도 무료로 제공한다.

아울러 소상공인의 제안과 의견을 모은 만큼 주제별, 업종별 사업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소상공인 전용 소통 공간인 커뮤니티 서비스와 함께 경영강좌 등도 제공한다. '특화 서비스'를 통해 농협몰과 연계한 원스톱(One-stop) 식자재 주문·결제·매입 관리 시스템도 이용할 수 있다.  

권준학 NH농협은행장은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만들기 위해 노력했다"라며 "농협의 금융·유통 인프라를 활용해 소상공인 특화 서비스를 지속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워치 뉴스를 네이버 메인에서 만나요[비즈니스워치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