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KB국민은행, 자체 개발 모바일인증서 출시

  • 2019.07.16(화) 08:13

6자리 비밀번호·ARS인증으로 최대 5억까지 이체
전 계열사 인증서로 확대 계획

KB국민은행은 15일 공인인증서로 인한 고객의 금융거래 불편함을 최소화 하기 위해 자체기술로 개발한 'KB모바일인증서'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KB모바일인증서'는 KB국민은행이 개발, 발급, 보안까지 책임지는 사설 인증서다.

'KB모바일인증서' 발급하는 고객은 향후 영업점 방문 없이도 회원가입, 신규 상품가입 등 모든 거래가 모바일에서 가능하다. 로그인 방식은 패턴, 지문, 페이스 아이디 등 고객이 원하는 방법으로 선택가능하다.

특히 보안카드나 OTP없이 금융거래가 가능해져 편의성이 크게 확대됐다는 것이 KB국민은행 측의 설명이다.

이전까지는 모바일 뱅킹으로 일정금액 이상 이체할 경우 보안카드, OTP 등 보안매체 비밀번호를 필수로 입력해야 했지만, ‘KB모바일인증서’를 이용할 경우 200만원 이하는 계좌비밀번호만으로 이체가 가능해졌다.

200만원을 초과할 경우에는 5000만원까지 계좌비밀번호와 간편비밀번호 6자리만으로 이체가 가능하고, 5000만원을 초과하는 금액은 계좌비밀번호, 간편비밀번호 6자리, ARS인증을 통해 이체가 가능하다.

여기에 공인인증서의 불편함을 야기했던 유효기간이 없다는 것도 특징이다. 'KB모바일인증서'는 한번 발급받으면 인증서를 폐기하지 않는 한 계속 사용할 수 있다. 아울러 발급받은 후 1년동안 사용하지 않을 경우 자동 폐기된다.

아울러 인증서 탈취와 복사를 방지하기 위해 휴대폰 특수 보안영역에 안전하게 보관되도록 설계됐다. 인증서의 유효성과 비밀번호를 검증하는 알고리즘도 KB국민은행 자체기술로 개발됐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KB모바일인증서의 사용처를 은행, 보험, 카드, 증권 등 KB금융그룹 내 계열사로 확대해 다양한 비대면 금융 서비스를 하나의 채널처럼 이용할 수 있는 인증 수단으로 자리매김 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