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오동우 효성重 부장, '올해의 효성인상' 수상

  • 2018.12.28(금) 14:33

ESS 신규시장 발굴, 시장 점유율 1위 공로 인정
조현준 회장 "고객 중심의 자기 혁신 기대"

▲ 27일 오전 마포 본사에서 열린 ‘2018년 올해의 자랑스러운 효성인상’ 시상식에서 '올해의 효성인상'에 선정된 효성중공업㈜ 오동우 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효성제공

 

효성이 ‘2018년 올해의 자랑스러운 효성인상’에 오동우 효성중공업 부장을 선정했다고 28일 밝혔다.

 

효성은 27일 오전 마포 본사에서 열린 ‘2018년 올해의 자랑스러운 효성인상’ 시상식을 갖고 ESS(에너지 저장 장치) 수주 확대를 이끌어 온 오동우 부장을 올해의 효성인으로 선정했다.

 

오 부장은 태양광연계 ESS, 피크저감 ESS 시장을 집중적으로 공략해 국내 ESS 시장 점유율 1위 달성에 크게 기여한 공로를 인정 받았다. 특히 태양광 EPC업체, ESS투자사업자, 배터리 공급업체 등 다양한 사업 관계자들과 협력 관계를 구축해 수주 확대를 이끌었다는 평가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2018년 4분기 자랑스러운 효성인상’ 시상도 진행됐다. 효성은 기술 부문에 효성중공업㈜ 기전PU 김병권 차장, 연구 부문에 효성기술원 김경수 부장, 지원 부문에 베트남법인 이원선 부장을 선정하고 상금과 상패를 수여했다.

 

효성과 함께 성장을 이끌어 온 협력업체 한일차단기㈜, 신건설㈜에는 각각 ‘올해의 효성인상 특별상’ 상금 2천만원과 상패를 수여했다.

 

조현준 회장은 수상자들에게 “남다른 열정과 도전정신으로 좋은 성과를 올린 분들께 감사하다”며 축하 인사를 전했다.

 

이어 “새해에도 임직원 모두가 VOC(Voice of Customer, 고객의 목소리)를 반드시 실천해 고객이 무엇을 원하는지, 고객 가치를 높이기 위해 무엇을 해야 할지 적극적으로 모색하고 고객을 중심에 둔 자기혁신을 이루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