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논란됐던 네이버 '실검', 개인 맞춤형 차트로 개편한다

  • 2019.11.01(금) 16:27

사용자 관심분야 선택 가능한 '나만의 차트' 제공

네이버가 사용자 관심사에 따라 급상승 검색어를 다르게 볼 수 있도록 급상승 검색어 서비스를 연내 개편한다.

네이버는 1일 "급상승검색어 서비스에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사용자마다 자신의 관심에 따라 급상승검색어 구성을 다르게 볼 수 있도록 개선한다"면서 "네이버가 임의로 특정 검색어 가치를 판단해 제외하는 방식이 아니라 기술을 통해 사용자의 선택에 따라 개인화되는 방식"이라고 발표했다.

네이버는 1차적으로 연내 급상승검색어에서 이벤트 및 할인정보 키워드 포함 강도를 조절할 수 있는 옵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단일 이슈에 대해 분산되는 유사 키워드를 이슈별로 묶어서 볼 수 있는 그루핑 옵션도 제공할 계획이다.

또 네이버는 사용자마다 다양한 주제 분야에 대한 검색어 포함 강도를 조절하는 옵션을 추가할 계획이다. 시사, 엔터, 스포츠, 쇼핑 등 사용자가 관심있는 분야의 검색어 포함 가중치를 조절할 수 있도록 개선할 예정이다. 사용자마다 다양한 옵션 선택이 가능해져 '나만의 급상승검색어 차트'를 볼 수 있게 된다.

최근 네이버 급상승검색어 서비스는 사회적 이슈에 대한 입장을 표하는 키워드 올리기 활동이나 이벤트 및 할인정보 관련 검색어 노출 등 기업 마케팅에 과도하게 활용된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네이버는 이 같은 상황이 급상승검색어가 모두에게 하나의 기준으로 집계된 키워드 순위로 보여져 과도한 주목도가 원인이라고 봤다. 이에 대한 해결책으로 사용자마다 다른 기준의 급상승검색어 순위를 노출하는 방식으로 개편했다.

네이버 측은 "이벤트 및 할인정보는 누군가에게는 생활정보이지만 다른 사람에게는 불필요한 정보일 수 있다"며 "이벤트 및 할인정보에 관심이 많은 사용자는 관련 급상승검색어를 더 많이 볼 수 있어야 하고 관심 없는 사용자는 덜 볼 수 있는 선택 기능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한편 네이버는 지난달 31일 모바일 네이버 '검색차트판'을 통해 개별 사용자 연령대에 맞는 급상승검색어 차트를 기본 제공하기 시작했다. 기존에는 전체 연령대의 급상승검색어 차트가 기본으로 제공됐다.

 

당신이 바빠서 흘린 이슈, 줍줍이 주워드려요[뉴스레터 '줍줍'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