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현대엔지니어링, '현대 테라타워 영통' 견본주택 오픈

  • 2020.03.11(수) 10:20

프리미엄 지식산업센터 수원 내 첫 분양
삼성디지털시티 등 배후수요 풍부…분당선 영통역 인근

현대엔지니어링은 오는 13일 '현대 테라타워 영통' 지식산업센터 모델하우스를 열고 분양에 나선다고 11일 밝혔다.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신원로 250번길 15에 선보이는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15층, 연면적 약 9만6946㎡ 규모로 지어진다. 3개 동으로 조성되며 지식산업센터, 기숙사, 뉴트로 라이프 상업시설이 들어선다.

현대엔지니어링은 2016년 10월 입주한 '문정역 테라타워 1차'를 시작으로 지식산업센터 브랜드 '테라타워'를 본격적으로 쓰기 시작했다.

수원시에서는 처음으로 현대엔지니어링의 '테라타워' 브랜드 지식산업센터를 선보이는 만큼 일대 기업들의 관심도 뜨거울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 테라타워 영통'이 들어서는 영통구 일대는 삼성디지털시티를 비롯해 다수의 협력업체가 위치해 있어 업체간 교류가 쉽고 이동시간이 짧아져 효율적 기업 운영이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다.

약 3만4000명의 임직원이 삼성디지털시티 내에 근무하고 있어 배후수요도 풍부하다. 삼성전자 기흥·화성 캠퍼스, 수원 일반산업단지 등도 가깝다.

지하철 분당선 영통역이 인근에 위치해 있고 2026년에는 인덕원~동탄 복선전철 원천역도 개통할 예정이다. 용인~서울고속도로, 경부고속도로, 영동고속도로 등의 접근도 쉬워 기업의 업무 교류는 물론, 원활한 물류 이동이 가능하다.

현대 테라타워 영통 투시도(사진=현대엔지니어링)

현대 테라타워 영통 지식산업센터는 ▲라이브오피스형 ▲업무형 ▲드라이브인형 등 3개 상품으로 구성된다.

라이브오피스형은 지상 4층~지상 15층에 소규모 기업 특화상품으로 조성된다. 다락공간을 제공해 업무와 휴식을 동시에 누릴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한다. 업무형은 높은 층고(5.1~5.4m)를 적용해 공간 활용도가 높은 쾌적한 업무공간으로 만들 계획이다.

저층부(지하 2층~지상 5층)에는 도어 투 도어(Door-to-door) 시스템을 적용한 드라이브인형으로 조성해 효율적인 물류이동이 가능하도록 할 계획이다.

법정대비 주차대수 약 211%의 여유로운 주차공간을 확보한 것도 특징이다. 입주 기업 종사자들의 쾌적한 업무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단지 내 4층에는 옥상정원 등의 휴게공간과 피트니스실 등도 만든다.

별도 동으로 조성하는 기숙사는 지상 4층~지상 15층, 총 310실 규모로 공급한다. 298실을 전용 24㎡ 이하의 소형 면적으로 구성했으며, 일반형과 다락형의 두 가지 타입으로 선보인다.

지하 2층~지상 1층에는 상업시설인 ‘브루클린381’도 들어선다. 뉴욕 브루클린의 모습을 재현한 듯 외부 환경 특화 설계를 적용해 도시재생 컨셉의 상업시설로 조성할 계획이다. 뉴트로 컨셉과 상가의 조기활성화를 위해 탁월한 집객력을 갖춘 공장형 카페와 가족 모두 휴식을 취할 수 있는 키즈카페 도입도 추진 중이다.

설계계획상 지하 2층(G층), 지하 1층(L층), 지상 1층으로 구분되지만 신원로 방면에서 바라볼 때 단차로 인해 L층은 1층으로, 지상 1층은 2층으로 보이는 구조다.

분양 관계자는 "삼성디지털시티 가까이에 위치해 있으면서 우수한 교통여건까지 갖춰 기업을 경영하기 유리한 입지"라며 "현대엔지니어링의 프리미엄 지식산업센터 브랜드인 테라타워를 적용하는 만큼 많은 기업들이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모델하우스는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신동에 문을 연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보기 )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