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신한은행, 마이데이터 겨냥 자산관리 플랫폼 리뉴얼

  • 2021.05.06(목) 11:58

자산·소비·목표관리 중심으로 개편해
내 차 리포트 등 차별화 서비스 제공

신한은행이 8월 마이데이터 시행에 앞서 선제적으로 통합자산관리 플랫폼을 개편했다.

진옥동 신한은행장/그래픽=비즈니스워치

신한은행은 6일 통합자산관리 플랫폼인 'MY 자산'을 자산관리, 소비관리, 목표관리라는 3가지 핵심 카테고리를 중심으로 리뉴얼했다고 밝혔다.

단순히 자산을 확인하는 수준에서 맞춤형 솔루션을 통해 고객이 자신의 라이프 사이클에 맞는 생애재무관리가 가능하게 고도화한 것이다.

자산관리에서는 고객이 보유한 예금, 보험, 대출 등 금융상품은 물론 부동산과 자동차와 같은 실물자산까지 데이터 분석을 통해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가입한 보험의 보장을 분석하고 자녀의 건강상태까지 체크하는 '건강자산관리'와 내 차의 향후 시세를 예측해 최적의 매매시기를 가늠하는 '내 차 리포트'가 대표 서비스다.

소비관리에서는 고객이 설정한 예산에 대해 적정수준의 소비를 했는지 소비내역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고 가장 많이 소비한 부분과 또래 대비 소비수준도 쉽게 확인 할 수 있다.

또한 각종 자동이체와 정기적인 입출금 내역을 확인할 수 있는 잔액예측 서비스를 통해 연체를 사전에 방지할 수 있게 했다.

목표관리에서는 간단한 설문을 통해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는 목표를 제안하고 최적의 금융상품 포트폴리오를 추천한 후 주기적으로 메시지를 보내 달성을 지원한다.

고객이 은퇴시뮬레이션을 통해 은퇴가능시기와 필요자금을 확인하고 원하는 은퇴 후 모습을 생각하며 준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비스가 대표적이다.

특히 신한은행은 이번 리뉴얼을 기념해 ‘재라톤(재테크+마라톤) With MY 자산’ 이벤트도 7일부터 진행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앞으로 디지털 자산 등 자산의 범위를 넓혀 트렌드를 반영할 예정이며 고액 자산가들이 받던 자산관리를 누구나 쉽게 받을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꼭 필요한 경제정보만 모았습니다[비즈니스워치 네이버 포스트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