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포토]'GTX-D 원안사수' 행동 나선 단체장들

  • 2021.05.20(목) 15:59

"4차 철도망구축계획 반영" 요구

20일 부천시 부천종합운동장역에서 'GTX-D 원안사수·서울 5호선(김포한강선) 김포연장' 촉구 기자회견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상호 하남시장,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장덕천 부천시장, 정하영 김포시장.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오는 6월 국토교통부의 GTX-D노선 발표를 앞두고 경기 김포와 인천 검단 지역 주민들의 반발이 거세지는 가운데 해당 기초단체장들이 '김포~부천~강동~하남 연결'을 위한 GTX-D 서울 직결을 촉구하고 나섰다. 

정하영 김포시장, 장덕천 부천시장,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김상호 하남시장 등은 20일 오전 부천종합운동장 1번 출구에서 'GTX-D 원안사수·서울 5호선(김포한강선)김포연장' 공동입장문을 통해 "GTX-D 수도권 광역급행철도 원안노선은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반드시 반영돼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공동행동 나선 지자체와 시민단체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이 자리에는 김천기 GTX-D강남직결 범시민대책위원장, 서형배 김포검단교통시민연대 비대위원장, 최재형 금빛누리연합 부회장, 정원출 강동구주민자치협의회장, 이홍구 강동구·하남시 GTX-D공동유치위원장, 최천수 강동구주민자치협의회 부회장, 유병기 공동유치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국토부가 지난 공청회에서 김포~부천 구간만으로 대폭 축소된 서부권 광역급행철도 노선을 발표했다"면서 "대한민국의 중추인 수도권은 교통난이 매우 심각하다. 대중교통 혼잡, 극심한 도로정체 등 교통문제가 지역은 물론 나아가 국가경쟁력을 저해하는 요인이 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한국교통연구원이 지난달 22일 발표한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안과 제4차 광역교통 시행계획안에 따르면 GTX-D 노선은 김포 장기∼부천종합운동장만을 연결하는 것으로 돼 있다.

서울 강남·하남과 직결되기를 바랐던 경기도나 인천시의 노선안보다는 대폭 축소된 것으로 서부권 지역민들은 해당 노선을 '김부선'이라고 부르며 반발하고 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국토부는 GTX-D 노선을 GTX-B 노선과 선로를 공유해 여의도역 또는 용산역까지 연결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지만 서부권 지역 주민들은 강남 직결만이 고질적인 교통난을 해결할 수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김상호 하남시장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정하영 김포시장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장덕천 부천시장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비즈니스워치 뉴스를 네이버 메인에서 만나요[비즈니스워치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