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IMM PE, 신한금융지주 전환우선주 7500억 인수 계약

  • 2019.02.25(월) 15:36

신한금융지주는 25일 IMM 프라이빗에쿼티(PE)와 7500억원 규모의 전환우선주 인수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인수방식은 IMM PE가 설립한 투자목적회사가 경영참여형 사모펀드 형태로 전환우선주에 투자하는 방식이다. 인수가격은 주당 4만2900원이다.

전환우선주가 보통주로 전환하면 IMM PE는 신한금융의 약 3.7%의 지분을 보유하게 된다.

두 회사는 전략적·재무적 제휴를 통해 자산운용 분야에서 경쟁력을 키울 계획이다. 조용병 회장은 "다양한 업종의 투자경험을 보유한 IMM PE와 신한금융의 시너지를 극대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