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인증시장 선점한 KB국민은행…열매 맺기 시작했다

  • 2022.07.20(수) 16:58

국민은행, 모바일인증서 바탕 서비스 확대
인증시장 민간 개방후 적극 진출…MAU 확대 기여

KB국민은행이 내놓은 KB모바일인증서 활용의 폭이 점차 넓어지고 있다. 과거 공인인증서가 사라지면서 민간 인증시장에 적극적으로 진출을 꾀했던 KB국민은행의 전략이 통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특히 활용폭이 넓어지면서 KB국민은행의 핵심 디지털 전략 중 하나인 MAU(월간활성화 사용자 수)증가에도 효자 노릇을 하고 있다는 평가가 나온다.

20일 KB국민은행은 KB스타뱅킹을 통해 공인전자문서 중계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금융, 행정, 공공기관으로 우편으로 받았던 중요문서를 KB스타뱅킹에서 전자문서 형태로 제공받을 수 있게 된 것이다. 이러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건 금융권 최초다. 

이러한 서비스 제공이 가능했던 것은 KB국민은행이 인증시장이 민간으로 확대되자 적극적으로 뛰어든 결과물이다. 

지난 2020년 정부는 공인인증서의 불편함을 해결하기 위해 인증시장을 민간에게 개방해줬다. 금융권에서는 KB국민은행이 가장 적극적이었다. KB국민은행은 행정안전부가 공공분야 전자서명 시범사업자를 모집할 당시 먼저 나섰고 그 결과 금융권 최초로 시범사업자로 선정돼 현재까지 인증서비스를 제공중이다.

이에따라 정부24, 국세청 홈택스 등 주요 공공서비스나 전자상거래 시 본인확인을 요구하는 경우 KB국민은행의 KB모바일인증서를 활용해 본인인증이 가능해졌다. 

특히 KB모바일인증서의 경우 과거 보관과 사용이 복잡했던 공인인증서와 달리 지문, 패턴, 6자리 핀번호, 페이스 아이디 등을 통해 사용할 수 있다. 이를 바탕으로 KB모바일인증서는 최근 가입자 1100만명을 넘어섰다.

KB모바일인증서 흥행은 KB국민은행 디지털 전략의 우선 과제인 MAU 확대에 적지 않은 공을 세우고 있다.

현재 은행권은 모바일뱅킹 앱을 '생활금융플랫폼'으로 진화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가장 우선시 되는 조건이 MAU다.

높은 MAU는 충성고객 숫자뿐 아니라 그 회사가 제공하는 서비스가 제공되는 빈도가 높다는 의미로도 해석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생활금융을 표방하는 금융회사 입장에서는 사용자들이 자주 사용할수록 목표 달성이 수월하다. 최근에는 IT업계를 중심으로 MAU가 기업가치 추산의 중요 근거중 하나라는 평가까지 나올 정도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민간인증서 시장에 새로운 플레이어가 진출하고 있지만 KB모바일인증서는 3년간의 운영경험, 80여개의 외부 사용처를 확보했고 이는 은행권 인증서로서는 독보적"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업영역에 진출해 종합인증서비스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