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삼성에버랜드, 건물관리사업 에스원에 매각

  • 2013.11.04(월) 10:23

매각대금 4800억, 내년초 마무리
급식사업, 분할통해 별도회사 설립

삼성에버랜드가 건물관리사업을 에스원에 매각한다. 급식과 식자재사업은 물적분할을 통해 별도 회사를 설립한다.

 

삼성에버랜드는 4일 이사회를 열고 건물관리사업을 에스원으로 영업 양도하고, 급식과 식자재 사업은 물적 분할하기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삼성에버랜드는 패션사업 인수를 계기로 디자인, 컨텐츠 사업을 중심으로 사업구조를 재편하는 과정에서 연관성이 낮은 사업의 매각과 분할을 추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 패션사업 인수와 바이오 사업 등 신수종 사업 투자에 따른 투자 여력 확보도 필요한 상황이었다.

 

삼성에버랜드가 이번에 에스원에 영업양도하기로 한 건물관리사업의 총 양도가액은 4800억원이다.

 

주주총회 등을 거쳐 내년 1월 10일까지 건물관리사업의 자산과 인력 등이 모두 에스원으로 이관될 예정이다. 삼성에버랜드의 건물관리사업은 지난해 3000억원 가량을 매출을 기록, 에버랜드 전체 매출의 10% 가량을 차지했다.

 

삼성에버랜드는 또 급식과 식자재 사업을 물적 분할해 '삼성웰스토리(가칭)'라는 식음 전문기업을 신설하기로 했다.

 

'삼성웰스토리'는 식음 전문기업에 최적화된 조직체계를 구축하고, 신속한 의사결정으로 경영의 스피드를 높이는 한편, 원가 경쟁력과 전문성을 갖춘 식음 전문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확보함으로써 시장환경 변화에 신속하고 효과적으로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오늘 이사회 결의 사항은 주주총회를 거쳐 최종 확정할 예정이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