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SK㈜, 美 의약품생산 통합법인 설립

  • 2019.09.02(월) 11:09

SK팜테코, 내년 1월 출범… M&A·상장 등 계획

SK㈜가 미국 캘리포니아주 새크라멘토에 의약품 위탁생산(CMO) 통합법인 'SK팜테코'를 설립하고 한국의 SK바이오텍, SK바이오텍 아일랜드, 미국 앰팩(AMPAC) 등 생산법인 3곳을 통합 운영한다.

SK㈜는 지난 30일 이사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결의했다.

SK㈜는 보유하고 있던 SK바이오텍 주식과 SK바이오텍으로부터 이전받은 자산을 통합법인인 SK팜테코에 현물 출자한다. SK바이오텍, SK바이오텍 아일랜드, 미국 앰팩 3개 법인이 SK팜테코의 100% 자회사이자 SK㈜의 손자회사가 되는 구조다.

통합법인은 내년 1월 출범할 예정이다. 최고경영자는 앰팩의 CEO인 아슬람 말릭이 맡는다.

SK㈜는 여러 지역에 분산된 의약품 생산사업의 지배구조를 단순화해 시너지와 효율을 극대화한다는 취지로 통합법인을 설립키로 했다고 설명했다.

SK㈜는 2017년 SK바이오텍 아일랜드에 이어 지난해 앰팩을 인수하며 CMO 사업을 확대했다.

SK㈜, CMO 사업 연혁

이번 통합법인 설립으로 하나의 브랜드로 마케팅을 실시해 글로벌 시장에서 인지도를 높이고 비용 효율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추가적인 인수합병(M&A)과 미국 주식시장 상장도 추진할 예정이다.

SK㈜ 관계자는 "글로벌 M&A를 통해 한국, 미국, 유럽 내 생산기지와 연구개발 경쟁력을 확보한데 이어 통합법인 설립으로 CMO 3사간 시너지 극대화가 가능하게 됐다"며 "추가 성장 전략을 실행해 글로벌 '톱10' CMO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