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다음
  • 검색

KT스카이라이프, 제주에 알뜰폰 매장 1호점 연다

  • 2021.04.26(월) 09:26

제주시 연동 'skylife 모바일' 오픈
유심 익숙치 않은 중장년층 유용

KT의 위성방송 서비스 계열사 스카이라이프가 제주에 알뜰폰 오프라인 1호 매장을 열고 사업에 박차를 가한다.

스카이라이프는 제주도 제주시 연동에 자체 알뜰폰 브랜드인 'skylife 모바일' 매장 1호점을 열었다고 26일 밝혔다.

스카이라이프 오프라인 매장/사진=스카이라이프

대부분의 알뜰폰 사업자가 비대면 영업 방식을 취하고 있는 것과 달리 스카이라이프는 알뜰폰 매장에서 상품 상세 설명 및 유심 교체와 개통 업무 지원이 가능하다.

유심 사용에 익숙하지 않은 중장년층 고객들에게 오프라인 매장이 유용할 것으로 보인다. 매장에서는 스카이라이프 모바일뿐만 아니라 TV, 인터넷 등 스카이라이프의 상품 상담 및 가입도 가능하다.

스카이라이프는 알뜰폰 사업자 가운데 국내 유일 전 국민 대상 결합상품(TPS) 서비스 제공이 가능한 사업자다. 제주에서 모바일 1호 매장을 시작으로 전국 곳곳에 매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모바일 매장 1호점은 제주도 현지 대리점에 위탁 운영한다. 이번 모바일 매장 오픈을 통해 대리점은 방판 영업 등 기존의 영업 방식이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어려워진 상황에서 새로운 영업 활로를 열 수 있게 됐다. 스카이라이프는 브랜드 홍보 효과를 얻을 수 있어 대리점과 스카이라이프의 동반 성장의 의미도 있다.

스카이라이프는 매장 오픈에 필요한 간판 디자인 및 시공비용을 전액 지원하고 인테리어와 임차료 등 초기정착금도 지원했다.

스카이라이프는 합리적인 소비 선도와 더불어 고객에게 다채로운 혜택 제공을 위해 가정의 달을 맞아 만 65세 이상 시니어 고객을 대상으로 4900원의 요금에 데이터를 무제한 쓸 수 있는 '골드500MB+ 요금제' 1종을 신규 출시한다.

김의현 KT스카이라이프 영업본부장은 “모바일 매장 1호점은 스카이라이프가 TV,인터넷 사업자에서 나아가 모바일까지 결합 가능한 종합 유무선 사업자라는 의미에서 상징적인 곳”이라며, “단순히 상품을 판매하는 기능을 넘어 AS와 고객문의 응대 등 지역 거점 서비스센터로의 역할도 수행하겠다”고 밝혔다.

naver daum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