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상반기 증권결제대금 일평균 23.1조, 소폭 늘어

  • 2019.07.23(화) 10:03

일평균 주식결제 1.1조, 채권결제 22조원

한국예탁결제원은 올 상반기 증권결제대금이 일평균 23조1000억원으로 직전 반기 21조9000억원에 비해 5.6% 증가했다고 23일 밝혔다. 

증권 결제는 증권사간 주식·대금을 결제하는 장내 주식시장결제를 비롯해 증권사와 은행간 채권·대금의 결제를 하는 장내 채권시장 결제로 나눈다.

아울러 기관 고객과 증권사간 결제인 장외 주식기관결제, 장외시장에서 채권이나 양도성예금증서(CD)·기업어음(CP) 결제를 하는 장외 채권기관결제로 분류한다.

상반기 주식시장결제대금은 4800억원으로 직전 반기에 비해 4.7%, 주식기관결제대금은 6800억원으로 5.5% 각각 감소했다. 

채권시장결제대금은 1조9600억원으로 직전 반기에 비해 15.8%,  채권기관결제대금은 20조원으로 5.4% 각각 증가했다. 

올 상반기 장내 주식시장의 결제대금은 일평균 4800억원으로 직전반기에 비해 4.7% 줄었다. 거래대금이 10조8000억원으로 1.9% 증가했으나 차감률 증가에 따라 결제대금은 감소한 것으로 분석된다.

상반기 장내 채권시장의 결제대금은 일평균 1조9600억원으로 직전반기에 비해 15.8% 늘었다. 거래대금이 9조4000억원으로 6.4% 감소했으며 차감률 감소에 따라 결제대금은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상반기 장외 주식기관결제대금은 일평균 6800억원으로 5.5% 줄었다. 거래대금이 5조9000억원으로 6.4% 감소함에 따라 결제대금도 감소한 것으로 분석된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