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다음
  • 검색

헬로모바일, '10GB·음성 무제한'…요금은 3만원대

  • 2017.03.12(일) 11:00

'반값' 요금제, 한달간 이벤트 진행

▲ [사진=CJ헬로비전]

 

CJ헬로비전이 작년 11월 내놓아 호응을 얻었던 반값 수준의 스마트폰 무제한 요금제를 다시 내놓고 이동통신시장 공략에 나섰다.

 

CJ헬로비전의 알뜰폰 서비스 헬로모바일은 데이터 10기가바이트(GB)를 3만3000원(부가세 포함)에 제공하는 '10GB 33요금제'를 이달 13일부터 다음달 17일까지 제공한다고 12일 밝혔다.

'10GB 33요금제'는 기본료가 4만9390원인 헬로모바일의 'The(더) 착한 데이터 USIM 10GB' 요금제와 동일한 음성·문자·데이터를 제공하면서도 프로모션 할인(1만6390원)을 적용해 고객 부담을 낮춘 상품이다. 

 

가입비와 유심비도 없다. SK텔레콤·KT·LG유플러스 등 기존 이동통신사의 유사한 요금제와 비교하면 '반값' 수준이다.

 

음성과 문자를 무제한 이용할 수 있고, 기본 제공 데이터 10GB를 모두 사용한 후에는 하루 2GB씩 추가로 사용 가능하며, 2GB를 추가 사용할 때도 3Mbps 속도로 데이터 이용이 가능하다.

이 요금제 가입은 헬로모바일 다이렉트에서 가능하고, 헬로모바일 홈페이지(www.cjhello.com)에서 가까운 대리점 위치를 확인한 다음 대리점을 방문해 가입할 수도 있다.

우리 위비할인카드를 발급받아 통신비를 자동이체하면 전월 1회만 결제해도 12개월 동안 매달 통신비 1만원을 할인받을 수 있다. 예컨대 위비할인카드 자동이체 고객의 경우 12개월 동안은 2만3000원에 이용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헬로모바일은 지난해 이 요금제를 출시했을 때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은 바 있어 신학기와 최근 출시된 LG전자 신작 스마트폰 G6 등에 거는 기대감이 크다.


정재욱 헬로모바일 팀장은 "지난해 11월 한 달간 선보인 바 있는 10GB 33요금제는 별도 홍보나 마케팅을 하지 않았으나, 입소문으로 이용고객이 프로모션 이전보다 20배 이상 증가했었다"며 "고객이 진짜 원하는 혜택을 제공하자는 취지의 와이낫(WHY NOT?) 정신에 따라 추가 프로모션을 진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naver daum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