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오세훈 "상반기 전기차 충전기 1.2만기 보급"

  • 2022.02.23(수) 17:07

[포토]생활거점 전기차 충전시설 현장 점검

오세훈 서울시장이 23일 오후 서울 마포 자이 2차 아파트 내 콘센트형 충전기 설치 현장을 방문해 전기차 충전을 시연하고 있다./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오세훈 서울시장이 23일 오후 마포구 일대 전기차 충전시설이 설치된 현장을 방문해 이용현황을 점검했다.

오 시장은 지난해 12월 콘센트형 충전기 30기 설치를 마친 마포자이 2차아파트 지하주차장을 방문해 충전기 이용방법을 살펴본 뒤 아파트 주민 이용에 불편이 없는지 시설관리자로부터 의견을 청취했다.

오세훈 서울시장이 23일 오후 서울 마포 자이 2차 아파트 내 콘센트형 충전기 설치 현장을 방문해 전기차 충전을 시연하고 있다./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이어 서울시 최초로 가로등형 급속충전기 2기를 설치, 지난달부터 운영에 들어간 마포 용강1공영주차장을 찾아 충전기 이용현황을 점검하고 충전 과정에 불편이 없는지 시연했다.

오 시장은 이날 오후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전기차를 타고 싶어도 충전 문제 때문에 쉽게 결정을 내리지 못하는 분들이 많은 것이 현실"이라며 "전기차 보급을 확대하기 위해서는 보조금도 필요하지만, 시민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충전 시설을 선제적으로 구축하는 일이 더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오세훈 서울시장이 23일 오후 서울 마포 자이 2차 아파트 내 콘센트형 충전기 설치 현장을 방문해 전기차 충전소 확충방안 브리핑을 경청하고 있다./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서울시는 지난달 '기후변화대응 종합계획'을 통해 2026년까지 전기차 충전기를 지금의 10배 이상 늘려 '생활권 5분 충전망'을 구축한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시는 올해 보급 예정인 전기차충전기 2만2000기 중 1만2000기를 상반기에 조기 보급한다. 시민 신청 부지를 중심으로 올해 6월까지 신속 설치할 계획이다. 아울러 전기차 보급 확대를 위해 매년 관련 보조금 예산을 증액해 2026년까지 총 2조2000억 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오세훈 서울시장이 23일 오후 서울 마포 자이 2차 아파트 내 콘센트형 충전기 설치 현장을 방문해 전기차 충전을 시연하고 있다./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오세훈 서울시장이 23일 오후 서울 마포 자이 2차 아파트 내 콘센트형 충전기 설치 현장을 방문해 유동균 마포구청장(왼쪽)의 전기차 충전소 확충방안 설명을 듣고 있다./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오세훈 서울시장이 23일 오후 서울 마포 자이 2차 아파트 내 콘센트형 충전기 설치 현장을 방문해 전기차 충전을 시연하고 있다./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오세훈 서울시장이 23일 오후 서울 마포 자이 2차 아파트 내 콘센트형 충전기 설치 현장을 전기의전차로 방문하고 있다../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