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신라면세점, 中 여행사에 '한국의 멋' 알린다

  • 2016.11.25(금) 21:18

중국 여행사 임원 30여명 초청
서울·제주지역 관광 명소 소개

▲지난해 9월 신라면세점 주최로 중국 상하이 푸동지구 히말라야 예술센터에서 열린 한국관광 설명회. [사진=신라면세점]


신라면세점이 중국 여행사 임원을 대상으로 국내 관광명소를 돌며 '한국의 멋'을 체감할 수 있는 투어를 연다.

신라면세점은 오는 27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 중국 현지 여행사 경영진 30여명을 국내로 초청해 '한국관광 알리기 팸투어'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4박5일간 진행되는 이번 행사에서 신라면세점은 중국 여행사 관계자들에게 신라면세점, 신라호텔, 신라스테이호텔 등 사업장은 물론 서울과 제주지역 관광명소를 소개할 계획이다. 이 회사는 또 드로잉쇼 관람, 감귤따기 체험, 스몰웨딩 쇼케이스 등 이색 프로그램도 준비했다.

 

여행상품을 기획하는 현지 업체 경영진을 대상으로 한국의 쇼핑, 교통, 문화, 역사 등을 알려 국내에 방문하는 중국인 관광객수를 늘린다는 취지에서다.

특히 20~30대 중국인 개별관광객이 주로 이용하는 인터넷 여행사를 중심으로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는 것이 신라면세점 측의 설명이다. 중국인 개별관광객은 최근 면세점의 새로운 고객층으로 떠오르고 있다.

이 회사는 지난해 중국 현지에서 '한국관광 설명회'를 열었으며, 제주에서는 '제주 K-뷰티 체험단' 팸투어를 진행했다. 중국 현지 파워블로거 250명으로 구성된 '신라따카(新罗大咖)'를 운영하며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한국관광과 관련된 소식도 알리고 있다.

신라면세점 관계자는 "이번 팸투어가 한국의 관광과 이색 프로그램이 연계된 고부가 관광 상품 개발로 확대되길 기대한다"며 "동계시즌과 춘절연휴에도 많은 중국인들이 한국을 찾을 수 있도록 한국관광의 다양성과 우수성을 알리는 마케팅 활동을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naver daum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