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포토]코로나 후 열린 첫 대형전시회 '서울국제주류박람회'

  • 2020.06.12(금) 15:04

서울 코엑스서 12∼14일 개최
철저한 방역속 전시회 안전체크 샘플될 듯

12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서울국제주류박람회에 참석한 관람객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시음을 하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올해 들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멈췄던 국내 전시회의 막이 다시 올랐다. 
 
코로나19 이후 코엑스 전시회 재개의 신호탄을 쏜 건 '서울국제주류박람회'다. 국내 최대이자 유일한 종합 주류 박람회 '2020서울국제주류박람회'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서울국제와인박람회, 국제맥주기기설비산업전시회, 세계 전통주 페스티벌과 동시 개최된다.

'2020서울국제주류박람회'는 코로나19에 대한 안전한 대응을 위해 코엑스 전체 출입구 열화상 카메라 설치 및 현장 1일 2회 소독실시, 사전 문진표 작성, 박람회장 입구 열화상 카메라 설치, 개별 발열체크 후 입장으로 이어지는 방역수칙에 입각한 행사 준비를 마쳤다.

코엑스 측은 "전시홀은 야외와 동일한 수준의 순환시스템을 갖췄으며, 공기질 또한 철저한 방역으로 안심해도 될 수준으로 끌어올려 안심하고 전시를 관람해도 좋다"고 밝혔다.

12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서울국제주류박람회에 참석한 관람객들이 거리두기를 하며 입장하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12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서울국제주류박람회에 참석한 관람객들이 마스크와 장갑을 착용하고 시음을 하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12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서울국제주류박람회에 참석한 관람객들이 발열체크를 받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12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서울국제주류박람회에 참석한 바이어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전시준비를 하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12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서울국제주류박람회에 참석한 관람객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시음을 하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12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서울국제주류박람회에 참석한 관람객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시음을 하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12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서울국제주류박람회에 참석한 관람객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입장하고 있다. /이명근 기자 qwe123@

 

꼭 필요한 경제정보만 모았습니다[비즈니스워치 네이버 포스트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