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우리은행, 고금리 적금으로 페이 고객 잡는다

  • 2021.05.24(월) 09:30

은행·페이 실적 따라 최고 연 6.0% 
간편결제 고도화 앞서 고객 모으기

우리금융지주 자회사 우리은행이 우리은행과 우리페이 실적에 따라 고금리를 제공하는 적금을 출시했다. 올해 예정된 우리페이 고도화를 앞두고 은행 내 페이 사용 고객을 확대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권광석 우리은행장/그래픽=비즈니스워치

우리은행은 24일 은행 거래실적과 우리페이 계좌결제서비스 이용실적에 따라 최고 연 6.0%의 고금리를 주는 '우리페이 적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우리페이 적금 가입기간은 1년이며 월 납입 한도는 최대 20만원이다. 금리는 기본금리 연 1.0%에 우대금리 최대 연 1.0%포인트와 특별우대금리 최대 연 4.0%포인트를 더해 최고 연 6.0%다.

우대금리는 우리페이 서비스의 결제계좌와 급여이체를 우리은행 계좌로 이용 시 합산해 최대 연 1.0%포인트가 제공된다. 특별우대금리는 우리페이 계좌결제서비스 이용실적에 따라 최대 연 4.0%포인트가 제공된다. 

우리페이는 신용⋅체크카드나 은행 계좌를 우리원(WON)카드 앱에 등록하여 전국 주요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결제할 수 있는 모바일 간편결제 서비스다. 현재는 우리원카드 앱에 등록해 사용할 수 있지만 올해 안에 우리원(WON)뱅킹 앱 내에서 우리페이가 구현되도록 할 계획이다.

우리원뱅킹에 우리페이가 탑재되면 다른 금융사의 고객까지 원 뱅킹을 통한 간편결제를 이용할 수 있다. 따라서 우리페이 고도화에 앞서 우리금융그룹이 고금리 적금을 통해 우리은행 내 페이 사용 고객을 확대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시장금리가 지속적으로 하락하는 가운데 그룹내 자회사간 협업을 통해 고금리 상품을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많은 혜택이 제공되는 상품과 서비스를 지속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naver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