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한미약품그룹, 신임 회장에 송영숙 고문 추대

  • 2020.08.10(월) 15:21

고(故) 임성기 회장 부인…실질적 경영 참여해와
"신약 개발 등 현 경영진 중심 제약강국 목표 지속"

한미약품그룹 회장에 최근 타계한 임성기 한미약품 회장의 부인인 송영숙 고문이 추대됐다.

한미약품그룹은 10일 송영숙 가현문화재단 이사장을 신임 한미약품그룹 회장으로 추대했다고 밝혔다.

송 신임 회장은 고(故) 임성기 전 한미약품그룹 회장의 부인으로, 2017년부터 한미약품 고문(CSR 담당)을 맡아왔다.

▲송영숙 한미약품그룹 신임 회장 [사진=한미약품]

이날 송 신임 회장은 "임 전 회장의 유지를 받들어 현 경영진을 중심으로 중단 없이 계속 신약개발에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또 "해외 파트너들과의 지속적 관계 증진 등을 통해 제약강국을 이루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동안 송 신임 회장은 한미약품그룹 및 계열사 설립과 발전 과정에서 임성기 전 회장과 주요 경영 판단 사항을 협의하는 등 임 전 회장을 보좌하며 한미약품그룹 성장에 공헌해왔다.

특히 북경한미약품 설립 당시 한국과 중국의 정치적 문화적 차이 때문에 발생한 여러 어려움을 극복하는데 많은 기여를 했다. 국내 공장 및 연구소 설립과 확대, 주요 투자 사항 등에 대해서도 임 전 회장과 논의하며 실질적인 경영에 참여해왔다.

비즈니스워치 뉴스를 네이버 메인에서 만나요[비즈니스워치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