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윤석헌 금감원장 "외형확대 자제하라"

  • 2020.05.22(금) 18:01

금융감독자문위 회의…실물부문 자금공급 당부

윤석헌 금융감독원 원장은은 22일 금융권의 외형확대를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

윤 원장은 이날 서울 명동 은행회관에서 열린 금융감독자문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코로나19로 실물경제 고충이 장기화될 경우 한계 차주의 신용위험이 현재화돼 금융시장 불안으로 이어질 수 있다"며 이 같이 말했다.

그는 "내부유보 확대 등 손실흡수 능력을 최대한 확보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저성장‧저금리 환경에서 고위험자산으로의 투자 쏠림 가능성을 경계하라는 말도 남겼다.

윤 원장은 "소비자는 물론 금융회사 스스로의 과도한 고수익 추구를 경계할 필요가 있다"며 "금융부문에선 투자자 니즈를 충족시켜 나가는 동시에 금융상품 완전판매 문화 정착 노력 등 소비자보호에도 힘써야 한다"고 했다.

금융권의 적극적인 자금공급도 주문했다. 윤 원장은 "실물경제가 숨통을 틀 수 있도록 충분하고 신속한 금융지원을 통해 현장을 지원하는 것이야 말로 금융의 최우선 과제"라고 했다.

그는 "금융권이 위험관리에만 치중해 자금공급 기능을 축소시킨다면 이는 오히려 경기 하강을 가속화시키고 신용경색을 발생시키는 등 부작용을 키우게 되는 소위 경기순응성 문제가 심화될 수 있다"고 말했다.

또 "일선 창구에서 금융기관 임직원들이 코로나19 금융지원 업무를 적극 수행할 수 있도록 금융회사 임직원 면책의 확대, 유동성비율 등 금융규제 적용 유연화, 금융권 KPI개선 모범사례 확산 등을 지속 추진해 나가겠다"고 했다.

눈과 귀를 열면 돈과 경제가 보인다[비즈니스워치 유튜브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보기 )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