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추석에도 해외직구 배송은 빠르게

  • 2022.08.25(목) 10:00

관세청, 24시간 특별통관지원 비상대기조 운영

관세청이 추석 연휴기간 수출입 통관 특별지원대책을 실시한다. 

관세청은 추석 연휴가 포함된 8월 29일부터 9월 12일까지 전국 34개 세관에서 24시간 특별통관지원팀을 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특별통관지원팀 운영시간은 공휴일과 야간을 모두 포함하며, 이를 위해 업무시간 외에도 세관공무원이나 민원인의 신청이 있으면 세관업무를 처리할 수 있도록 임시개청이 허용된다.

이 기간 일반 수출입화물에 대한 선적기간 연장 요청은 즉시 처리해 미선적에 따른 과태료 부과를 방지하게 된다. 수출화물은 원칙적으로 수출신고 후 30일 이내에 선적하지 않으면 과태료가 부과된다.

명절기간 동안 선물 등 해외직구 물품도 집중 반입될 것으로 예상된다. 관세청은 인천과 평택 등 주요 세관에 특별통관지원팀은 물론 24시간 비상대기조를 편성해 해외직구 특송화물에 대한 신속통환을 지원한다.

연휴기간 관세환급이 지연되어 수출업체가 자금부담을 받지 않도록 하기 위해 관세환급도 지원한다. 통상 환급금 지급에는 2일 정도가 소요되지만 특별통관지원기간 중에는 신청 당일 지급을 목표로 환급이 지원된다.

오후 4시 은행마감시간 이후 신청 건에 대해서는 저녁 8시까지 근무시간을 연장해 우선 지급하고, 지급에 대한 심사는 연휴가 끝난 9월 13일 이후에 진행하기로 했다.

관세청 관계자는 "추석연휴에도 제수용품 등 농축수산물과 긴급 원부자재, 해외직구 특송물품까지 신속통관을 지원하고 수출선적 및 관세환급에도 지장이 없도록 운영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naver daum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