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현대제철, 안전·환경 자문위원회 발족

  • 2019.05.21(화) 13:57

안전 및 환경 분야 13명 외부 전문가 구성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사업장 구축에 총력"

현대제철이 안전 및 환경문제 해결을 위해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위원회를 발족했다.

현대제철 안전·환경자문위원들이 당진제철소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사진=현대제철 제공

현대제철이 안전 및 환경문제 해결을 위해 21일 '행복일터 안전·환경자문위원회'를 구성하고 이에 대한 첫걸음으로 종합안전개선대책안 수립에 착수했다.

자문위원회는 학계·법조·안전·환경·보건 등 각 부문을 대표하는 13명의 전문가들로 구성됐다.

이들은 현대제철의 안전 및 환경 분야에 대한 제반 현황을 심층적으로 검토하고 조언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이달부터 12월까지 약 7개월간 운영되며, 필요할 경우 활동기간이 연장된다.

이들은 향후 현대제철이 추진해 나갈 ‘종합안전개선대책안’을 비롯한 회사의 안전 및 환경 부문의 정책수립에 조언하게 된다.

현대제철은 이를 바탕으로 작업현장 평가 및 개선, 협력사 및 외주사 안전관리 강화, 환경설비 최적 운영방안 등을 통해 안전·환경 관리시스템을 완성할 계획이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최근 회사 내부적으로 안전 및 환경문제에 대한 심각한 자성이 있었다"며 "내부역량 결집은 물론,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위원회의 진단과 제안을 십분 활용해 반드시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사업장을 구축할 것"이라고 밝혔다.

당신이 바빠서 흘린 이슈, 줍줍이 주워드려요[뉴스레터 '줍줍'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보기 )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