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카카오스토리
  • 검색

무인편의점 로봇에 개인화 서비스까지

  • 2018.05.16(수) 17:00

SK㈜ C&C 기술기반 유통업 디지털혁신
고객인식·상품추천·결제까지 맞춤서비스

 
SK㈜ C&C가 오프라인 유통점내 디지털 혁신을 도모한다.

 

고객이 매장에 들어선 순간 얼굴을 인식해 개인맞춤형 프로모션을 하는 것은 물론 무인편의점내 로봇까지 고객성향에 맞게 상품추천과 결제를 진행할 수 있는 디지털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전략이다.

 

SK㈜ C&C는 지난 15일 서울 SK서린빌딩에서 'IT현안 설명회'를 개최하고 유통산업의 디지털 변화를 이끌 핵심키워드로 '개인화된 경험'을 제시했다. SK㈜ C&C의 클라우드·인공지능 기술로 유통점 디지털혁신을 리드하겠다는 의미다.

 

SK㈜ C&C 관계자는 "유통산업 디지털 변화의 핵심은 어떻게 하면 고객 한 명 한 명에게 개인화된 경험을 끊임없이 제공해 줄 것인가에 있다"면서 "SK㈜ C&C는 디지털변화에 기반한 유통 산업 혁신의 분수령이 오프라인 매장의 변화에서 시작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실제로 글로벌 리테일 시장을 보면 백화점과 마트 등 전통적인 리테일 시장은 2013년 이후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하고 있는 반면 인공지능·클라우드 등 DT 신기술을 활용한 온라인 시장은 매년 10% 가까이 급성장을 하고 있다. 이는 온라인 시장이 온라인 쇼핑과 챗봇 등을 활용해 개인별 상품 추천 등의 개인화된 경험을 제공한 덕분으로 해석된다.

 

SK㈜ C&C는 국내 여러 유통 업체들과 함께 인공지능 에이브릴(Aibril)과 클라우드 제트(Cloud Z)를 기반으로 유통 디지털변화 서비스를 개발, 고객이 매장 진입 순간부터 상품 구매 후 매장을 떠나기까지 모든 과정에서 개인화된 쇼핑 경험을 선사하는데 집중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SK㈜ C&C의 비전(Vision) AI는 동영상과 이미지(사진)로부터 얼굴을 검출해 성별과 연령 추정은 물론 고객이 누군지도 알려 준다. 개인 맞춤형 이벤트·프로모션·상품 추천은 물론 얼굴 인식 결제가 가능해지고 로봇을 통한 매장 안내, 제품 소개, 개인 선호 상품 추천, 외국인 대상 통역 서비스 등 다양한 쇼핑서비스도 쉽게 구현할 수 있다.

 

편의점을 중심으로 떠오른 무인 점포도 관심 대상이다.

 

SK㈜ C&C가 구상하는 미래점포의 경우 고객이 매장에 들어서는 순간 얼굴 인식 기술을 통해 고객을 인지해 매장 내 위치한 안내 로봇이 인사한다. 이어 고객 성향에 맞는 쿠폰과 상품 추천 서비스가 제공되며 상품의 인식과 결제도 객체 인식 기술을 활용해 자동 진행된다.

 

SK㈜ C&C 이재헌 전략DT 추진팀장은 "비전 AI·로봇·무인점포·챗봇 등의 핵심은 모두 고객 중심의 개인화 서비스"라며 "고객들이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차별화된 개인화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도록 유통산업 디지털변화 서비스를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