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단독 화보]우한 교민이 직접 찍은 인재개발원 생활

  • 2020.01.31(금) 14:14

31일 충남 아산 경찰인재개발원에 도착한 우한 교민들이 개인위생물품을 지급받고 있다. /사진=우한 전세기 탑승교민 제공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병 발원지인 중국 우한과 인근 지역 체류 교민들이 31일 전세기 편으로 한국에 도착해 오후 12시 45분 임시 생활시설인 충남 아산 경찰인재개발원에 도착했다.

교민 368명은 이날 오전 8시쯤 대한항공 여객기를 타고 김포공항에 도착했다. 이중 200명이 먼저 경찰인재개발원에 들어갔다. 김포공항 항공센터에서 검역과 입국 절차를 마치고 인재개발원으로 출발한 지 1시간 50여분 만이다.
  
이들은 앞으로 2주간 우한폐렴 잠복기가 끝날 때까지 인재개발원에서 지낸다. 1인 1실 생활을 하게 되며 개발원 내부에서는 서로 간 만남도 제한된다.

다음은 이번 전세기편으로 귀국해 경찰인재개발원 격리생활에 들어간 우한 교민 가운데 한 사람이 직접 찍은 사진이다.

/사진=우한 전세기 탑승교민 제공
첫 도시락 식사 제공되는 교민들. /사진=우한 전세기 탑승교민 제공
/사진=우한 전세기 탑승교민 제공
/사진=우한 전세기 탑승교민 제공
/사진=우한 전세기 탑승교민 제공
/사진=우한 전세기 탑승교민 제공
/사진=우한 전세기 탑승교민 제공
/사진=우한 전세기 탑승교민 제공
/사진=우한 전세기 탑승교민 제공
/사진=우한 전세기 탑승교민 제공

 

비즈니스워치 뉴스를 네이버 메인에서 만나요[비즈니스워치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보기 )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