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롯데물산, 월드타워몰 소유권 모두 가져왔다

  • 2021.04.22(목) 17:03

쇼핑·호텔 보유 지분 전량 매입…1.4조 원 투입
자산관리전문 회사로 성장…안정적 운영 가능

롯데물산이 롯데쇼핑과 호텔롯데가 보유하고 있던 롯데월드타워몰 지분 전량을 매입했다. /그래픽=비즈니스워치

롯데물산이 롯데월드타워몰의 소유권을 모두 확보했다. 기존 롯데월드타워몰의 소유권은 롯데물산과 롯데쇼핑, 호텔롯데가 나눠서 소유하고 있었다. 이를 롯데물산이 모두 확보하면서 안정적인 운영이 가능해졌다. 더불어 롯데쇼핑은 현금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롯데물산은 롯데월드타워몰의 안정적인 수익창출과 미래 기업가치를 높이기 위해 기존 롯데쇼핑(15%), 호텔롯데(10%)의 소유권 지분 전량을 매입한다고 22일 밝혔다. 총 1조 4000억 원 규모다. 이번 거래를 통해 롯데쇼핑은 약 8300억 원, 호텔롯데는 약 5500억 원의 자금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기존 롯데월드타워몰은 롯데물산, 롯데쇼핑, 호텔롯데 3개사가 소유권지분을 각각 75%, 15%, 10%씩 투자해 운영했다. 이번 지분 매입을 통해 롯데물산은 부동산 및 자산관리사업에 역량을 강화할 수 있게 됐다. 롯데쇼핑, 호텔롯데는 주력사업에 집중할 수 있게 됐다.

롯데물산은 롯데월드타워와 대표 복합 쇼핑몰 롯데월드몰의 시행운영사다. 올해 롯데월드타워 오피스 임대가 모두 완료됐다. 거주시설인 ‘시그니엘 레지던스’도 계획 대비 분양이 순조롭게 진행 중이다. 이번 지분 인수로 안정적인 수익 창출과 주도적인 단지 내 영업 활성화가 가능해졌다. 롯데물산은 올해 초 롯데자산개발 사업 중 자산관리사업도 인수한 바 있다.

롯데물산 관계자는 "롯데월드타워몰의 미래 자산가치를 기반으로 자산관리 전문회사로 성장할 계획"이라며 "자산 유연성 제고를 통한 신규 사업의 경쟁력을 확보해 기업의 미래 가치도 지속적으로 높일 것"이라고 밝혔다.

비즈니스워치 뉴스를 네이버 메인에서 만나요[비즈니스워치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