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포토]인천공항 입국장 면세점 드디어 개장

  • 2019.05.31(금) 18:20

구매한도 600달러
1터미널 2곳·2터머널 1곳 설치

박순자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위원장과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을 비롯한 내빈들이 31일 오전 인천공항 입국장 면세점 개장식에서 테이프커팅식을 하고 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국내 첫 입국장 면세점이 31일 문을 열었다. 그동안 면세 제품은 출국할 때만 살 수 있었다. 이날 입국장 면세점이 영업을 시작하면서 앞으로는 비행기를 타고 인천공항으로 돌아올 때도 면세 물품을 살 수 있다.

인천공항 입국장 면세점은 이날 오후 2시에 공식 행사를 연 뒤 본격 영업에 들어갔다.

입국장 면세점은 의 수하물 수취 지역에 있다. 1터미널 면세점은 동편과 서편에 한 곳씩 각 190㎡ 규모다. 2터미널에는 중앙에 326㎡ 규모 한 곳이다. 1터미널 두 곳에 에스엠(SM) 면세점이, 2터미널에는 엔타스(ENTAS) 면세점이 나눠서 들어섰다.

입국장 면세점에서는 최대 600달러까지만 쓸 수 있다. 면세 한도도 최대 600달러다. 출국장 면세점에서는 600달러 면세 한도에 최대 3000달러까지 구매 가능 하지만 입국장 면세점은 구매 자체가 600달러로 제한된다. 600달러 이외에 술 1병(1ℓ 이하, 400달러 이하)과 향수(60㎖ 이하)는 추가로 구매할 수 있다.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사진=이명근 기자 qwe123@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