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애플 첫 5G폰 '아이폰12'…외관은 과거 회귀

  • 2020.10.14(수) 17:48

14일 온라인 공개…23일부터 사전예약
4개 5G 모델 동시 출시…미니 모델 첫 선
'펜트업' 수요 많아 전작 대비 흥행 예상

5G(5세대 이동통신) '아이폰'이 드디어 나왔다. 그것도 역대 아이폰 중 가장 많은 네 가지 모델이다. 출시 전 알려진 것처럼 한국이 1차 출시국에는 포함되지는 않았지만, 제품 기본 구성품 중 충전용 어댑터와 유선 이어폰은 제외될 것이란 관측은 들어맞았다. 애플 충성 고객 '앱등이'들 사이에 5G 모델을 기다렸던 대기 수요가 많은 것으로 관측되는 만큼, 벌써부터 상당한 판매고를 올릴 것이라는 예상이 나오고 있다.

아이폰12. /사진=애플

◇ 첫 5G 아이폰…작고 가벼워진 '미니'도 첫선

14일 오전 2시(한국시각, 미국 서부시각 13일 오전 10시) 애플은 캘리포니아 쿠퍼티노 애플 본사에서 온라인을 통해 '아이폰12' 공개행사를 열었다. 이번에 공개된 아이폰12 시리즈는 ▲아이폰12 미니(5.4인치) ▲아이폰12(6.1인치) ▲아이폰12 프로(6.1인치) ▲아이폰12 프로 맥스(6.7인치) 등 4개 모델이다.

지난 3년간 줄곧 3종의 아이폰 모델을 출시했던 애플이 새롭게 선보인 모델은 '미니'다. 미니는 말 그대로 소형 모델. 칩·카메라·디스플레이 등의 스펙과 기능은 아이폰12 기본형과 같지만 크기만 5.4인치로 줄였다. 무게도 133g으로 기본형보다 30g가량 가볍다. 이날 애플은 아이폰12 미니에 대해 "세계에서 가장 작고, 얇으며 가벼운 5G 스마트폰"이라며 전 세계에서 많은 인기를 얻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아이폰12 미니. /사진=애플 유튜브

기본형 아이폰12의 경우 전작인 아이폰11과 같은 6.1인치지만 베젤(화면 테두리)을 축소해 기기의 크기는 줄었다. 아이폰11과 비교했을 때 부피는 15% 줄었고, 11% 얇아졌으며 무게는 16% 가벼워졌다는 게 애플 설명이다.

아이폰12와 아이폰12 미니 두 모델은 1200만 화소 초광각, 1200만 화소 광각의 듀얼 카메라를 장착했다. 이 카메라에는 아이폰 사상 가장 밝은 조리개 값(F1.6)을 적용해 저조도 성능이 27% 개선됐다. 2배 광학 줌과 최대 5배 디지털 줌을 지원한다.

일반 모델과 달리 프로 모델은 트리플 카메라를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1200만 화소의 망원 카메라가 추가된 형태다. 그 외 카메라 기능에서도 차이가 있다. 아이폰12 프로는 4배 광학 줌과 최대 10배 디지털 줌,아이폰12 프로 맥스는 5배 광학 줌과 12배 디지털 줌을 지원한다. 빛을 이용해 주변 공간의 깊이를 측정하는 '라이다 스캐너' 기술도 접목됐다. 마감 소재도 다르다. 일반 모델은 알루미늄 재질인데 비해 프로 모델은 스테인리스 스틸 재질이 쓰였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 /사진=애플 유튜브

◇더 빠르고 똑똑해진 아이폰

아이폰12 4종은 모두 5G 모델로 출시됐다. 특히 미국에서 판매되는 아이폰12의 경우 5G의 고주파 버전인 '밀리미터파' 서비스를 지원한다. 밀리미터파는 5G 중에서도 빠른 고속 통신을 지원해 '진짜 5G'로 불린다. 인구 밀도가 높은 지역에서도 최대 4Gbps의 통신속도까지 도달한다.

이날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5G는 다운로드와 업로드, 고화질 동영상 스트리밍, 더 빠르게 반응하는 게임, 실시간 상호작용 등 여러 면에서 다른 차원의 성능을 발휘할 것"이라며 "안전하지 않은 공공 와이파이나 핫스팟에 접속할 필요가 없어져 개인정보 보호와 보안에도 도움이 된다"고 설명했다.

아이폰12에는 전작 대비 픽셀 수가 2배 증가한 '슈퍼 레티나 XDR 디스플레이'가 탑재됐다. 아이폰11 시리즈에서는 프로와 프로 맥스에만 적용됐던 디스플레이다. 또 나노 세라믹 크리스탈을 적용해 내구성을 높인 '세라믹 쉴드' 글래스를 채용했다. 스마트폰을 떨어뜨렸을 때 금이 가지 않을 확률이 기존 대비 4배 증가했다는 것이 애플의 설명이다.

이외에도 스마트폰 AP(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 최초로 5나노 공정을 적용한 'A14 바이오닉 칩'이 탑재됐다. 지난달 출시된 태블릿 '아이패드 에어4'에 적용됐던 것과 같은 프로세서다. A14 바이오닉은 기존 스마트폰 칩셋보다 CPU(중앙처리장치)와 GPU(그래픽처리장치) 성능이 50% 빠르다. 1초에 11조회 연산을 처리할 수 있는 성능이다.

아이폰12 프로. /사진=애플

디자인은 과거로 회귀한 것이 화제가 됐다. 아이폰6부터 적용했던 둥근 모서리 대신 아이폰4 시절 직각 테두리 디자인으로 돌아간 것이다. 새로운 5G 안테나 수용을 위한 설계라는 게 애플 측 설명이다.

과거 맥북의 충전 단자였던 '맥세이프'도 아이폰에 처음으로 적용됐다. 기존까지 무선 충전을 위해서는 스마트폰 중앙 부분을 패드 위에 정확히 올려놔야 했는데, 아이폰12부터는 충전코일 주변에 자석이 설치돼 있어 쉽게 무선 충전이 가능해졌다.

이날 애플은 패키지 소형화 및 경량화를 통해 연간 200만톤의 탄소 배출을 줄이겠다는 포부도 밝혔다. 기본 패키지 구성품에서 충전용 어댑터와 유선 이어폰을 제외하기로 한 것이 이런 취지라는 설명이다. 애플은 전송·충전 속도가 향상된 USB-C 라이트닝 케이블만 제공한다.

◇"아이폰11보다 잘 팔릴 것"

애플이 이례적으로 4종의 아이폰 신작을 들고 나온 만큼 향후 판매량에도 관심이 쏠린다.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는 올해 아이폰 판매량이 전년 대비 4% 증가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아이폰12가 예년 대비 늦게 출시되는 것을 감안하더라도, 아이폰 판매량 증가에 큰 기여를 할 것이라는 것이다. 카운터포인트리서치의 시장전망보고서인 마켓 아웃룩에 따르면 아이폰12의 올해 판매량은 전작의 같은 기간 판매량 대비 1%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제프 필드핵 카운터포인트리서치 애널리스트는 "5G 스마트폰이 출시될 때까지 스마트폰 구매를 미뤄왔던 아이폰 사용자들의 억눌렸던 소비가 폭발하는 '펜트업' 수요가 상당할 것"이라며 "이동통신사들도 5G 사용자 고객을 늘리기 위해 첫 5G 아이폰 프로모션을 적극 활용해 아이폰 판매량 증가에 큰 기여를 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국내 시장에서도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삼성전자는 하반기 플래그십 '갤럭시노트20'과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Z 폴드 2' 등에 이어 '갤럭시 S20 FE(팬에디션)'까지 내놓으며 아이폰12의 등장을 강력하게 견제하고 있었다.

이윤정 카운터포인트 애널리스트는 "올 상반기 아이폰SE 흥행 성공에 이어 아이폰12에서도 미니 라인을 추가해 보급형 프리미엄 5G 시장까지 승부수를 던졌다"며 "애플은 통상 4분기 점유율 상승이 두드러지지만 이번에는 더욱 기대가 된다"고 말했다.

아이폰12는 애플의 첫 5G 스마트폰인 만큼 전 세계 국가 중 5G가 가장 먼저 도입된 한국이 1차 출시국에 포함될 것이라는 전망이 많았다. 하지만 아쉽게도 '1.5차' 출시국이 됐다. 아이폰12와 아이폰12 프로는 오는 23일 사전 예약을 시작해 30일 정식 출시된다. 미국 등 1차 출시국에서는 오는 23일부터 정식 판매가 이뤄진다. 아이폰12 미니와 아이폰12 프로 맥스는 30일 이후 출시일이 공개된다.

아이폰12와 아이폰12 미니는 ▲블루 ▲그린 ▲블랙 ▲화이트 ▲프로덕트 레드 색상 5종이며, 64GB, 128GB, 256GB로 출시된다. 아이폰12 프로와 아이폰12 프로 맥스는 ▲그래파이트 ▲실버 ▲골드 ▲퍼시픽 블루 4종으로 128GB, 256GB, 512GB 모델이 있다.

아이폰12./사진=애플 유튜브

 

당신이 바빠서 흘린 이슈, 줍줍이 주워드려요[뉴스레터 '줍줍'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