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예탁결제원, 사회공헌형 시니어 일자리 지원

  • 2019.09.02(월) 10:09

부산 지역 박물관 파견, 안내인 근무

한국예탁결제원은 부산시 및 한국노인인력개발원과 함께 부산지역 만 60세 이상 시니어를 대상으로 ‘사회공헌형 일자리 제공’ 사업을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이 사업은 부산시와 체결한 ‘60+ 시니어 일자리 창출 협약’의 후속이다. 부산지역 시니어 16명을 선발해 부산시 관할 민주항쟁기념관 등 6개 박물관의 안내인으로 올해 연말까지 근무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선발한 시니어는 각 박물관에 파견돼 전시물 안내, 방문객 교육 프로그램 진행 및 외국인 관광객 통역 지원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예탁결제원과 노인인력개발원은 직무수요 조사, 관련 예산 지원, 시니어 선발 및 소양, 직무교육 등을 진행한다.

이병래 예탁결제원 사장은 “사회공헌형 일자리 사업은 사회적 취약계층인 ‘시니어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내 사회서비스 확충’이라는 사회적 가치를 함께 실현하는 효과를 거둘 것”이라고 말했다.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