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다음
  • 검색

"MZ 마음 잡겠다" 하나증권, WM사업 키운다

  • 2022.12.27(화) 14:43

조직개편 방향성 'WM·IB역량' 강화
'조직내실화·리스크관리' 강화 방점

하나증권이 조직을 내실화하고 경영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중복된 기능을 담당하던 부서를 재편했다. 특히 MZ세대(밀레니얼+Z세대) 고객을 겨냥해 디지털본부를 자산관리(WM)그룹 산하로 옮기고 투자은행(IB) 조직을 정예화하기로 했다. 아울러 리스크 관리를 강화할 목적으로 투자심사본부도 새롭게 꾸렸다. 

/그래픽=비즈니스워치

27일 하나증권이 발표한 조직개편 내용을 보면 WM과 IB 역량 강화에 초점이 맞춰졌다. 디지털본부를 기존 ICT그룹에서 WM그룹 아래로 옮긴 것은 온·오프라인 채널을 유기적으로 결합해 MZ세대 등 다양한 연령층을 아우르기 위한 포석이다. 

IB부문은 중복되던 본부 기능을 재편해 IB솔루션 1, 2, 3실을 신설했다. 이들은 IB사업의 계획, 관리를 뒷받침하는 역할을 맡는다. 

리서치센터는 WM그룹에서 최고경영자(CEO) 직속 조직으로 이동했다. 손님자산운용본부와 연금사업본부로 분산됐던 개인 고객 자산관리 관련 부서들은 CEO 직속인 연금신탁본부로 통합됐다. 

하나증권은 리스크 관리와 내부통제를 강화하기 위해 기존 리스크관리본부와 별도로 투자심사본부를 신설했다. 동시에 소비자 CCO(소비자보호총괄)와 CCRO(소비자리스크보호총괄)를 분리해 운영한다. 

세일즈앤드트레이닝(S&T) 부문은 수익성 개선을 위해 상장지수펀드(ETF), 상장지수증권(ETN)을 공략할 방침이다. 

조직개편과 함께 공개된 임원 인사에서는 성영수 하나은행 기업투자금융(CIB) 그룹장이 증권 IB그룹장을 겸직하기로 했다. 은행과 증권간 시너지를 높이기 위한 차원이다. 이밖에 젊은 리더와 여성 임원이 발탁된 점이 특징이다. 

앞서 진행된 사장단 인사에서는 강성묵 하나대체투자자산운용 사장이 하나증권의 새로운 대표이사 사장으로 발탁된 바 있다. 강 대표는 그룹 부회장을 함께 맡아 신설된 그룹개인금융부문과 그룹자산관리부문, 그룹CIB부문과 그룹지원부문을 이끈다. 그룹 핵심 사업의 전략 방향을 세우고 관계사 경영을 지원하는 역할이다.

아래는 하나증권의 임원 인사 내용이다.

◇부사장
▲임상수 WM그룹장 ▲성영수 IB그룹장(하나은행 CIB그룹장 겸직) ▲김희대 CCRO ▲이철호 준법감시인 

◇상무 
▲강동우 경영관리그룹장 ▲송인범 WM지원본부장 ▲이동영 법인영업본부장 ▲이병철 WM영업본부장 ▶최원영 디지털본부장 ▲김영근 개발금융본부장 ▲김은석 투자심사본부장 ▲김형건 경영지원본부장 ▲명재영 부동산금융본부장 ▲안창국 IPS본부장 ▲이상호 주식본부장 ▲갈상면 ESG본부장 ▲박상빈 연금신탁본부장 ▲이은희 경영관리본부장 ▲강희정 감사실장 ▲박태규 IB기획실장 

◇ 상무대우 
▲임도균 글로벌본부장 ▲김도일 IB솔루션1실장 ▲이동혁 글로벌마켓운용실장 ▲권영제 파생상품실장

◇ 부서장 
▲이세진 빅데이터사업팀장 ▲김시훈 업무혁신팀장 ▲이형석 부동산금융1실장 ▲김귀재 개발금융3실장 ▲박지훈 투자금융2실장 ▲민환식 델타원솔루션실장 ▲박주현 외화운용실장 ▲임완수 글로벌전략팀장 ▲유태경 ESG기획팀장 ▲백창훈 홍보팀장 ▲서주희 종합리스크관리팀장 ▲권영필 투자심사2팀장 ▲이현석 법무2팀장 ▲최강윤 강남금융센터장 ▲최현정 광주금융센터장 ▲황순배 미금역지점장 ▲장은정 범어동지점장 ▲김정아 부산지점장 ▲김의수 익산지점장 ▲김규섭 포항지점장 ▲김현엽 WM추진팀장 ▲윤상영 WM기획실장 ▲양승덕 대덕테크노밸리지점장 ▲김연준 IB솔루션3실장 ▲서영석 Structured Finance3실장 ▲우선정 Structured Finance2실장 ▲이루지 결제업무팀장 ▲이춘희 소비자리스크관리팀장 ▲김재홍 대구중앙WM센터장 ▲최봉수 도곡역WM센터장 ▲정기환 도곡지점장 ▲신명준 서초WM센터장 ▲유성수 전주지점장 ▲김동욱 삼성금융센터 부센터장

naver daum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