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GS건설 '대구용산자이' 주상복합 5월 분양

  • 2020.04.22(수) 15:26

429가구로 조성…대구지하철 용산역·죽전역 도보 이용
달서구 비규제지역, 전매제한 6개월·세대원도 청약가능

GS건설은 대구 달서구 용산동 208-34일대 들어서는 대구용산자이 주상복합아파트를 5월 분양할 예정이다.

대구용산자이는 지하 4층 지상 최고 45층(아파트 5~44층) 4개동 전용면적 84~100㎡ 총 429가구다. 전용면적 별로는 ▲84A㎡ 117가구 ▲84B㎡ 117가구 ▲84C㎡ 117가구 ▲100㎡78가구 등으로 구성된다. 지상 1~2층에는 근린생활시설이 들어서고 아파트는 5층부터 시작된다.

대구용산자이는 대구 지하철 2호선 용산역과 죽전역을 모두 걸어서 이용할 수 있는 더블역세권 아파트다. 도로교통도 동서로 뻗은 달구벌대로와 남북을 잇는 중부내륙고속도로(성서IC), 용산로, 와룡로 등이 인접해 있어 시내‧외곽 이동이 편리하다.

서대구일반산업단지, 성서산업단지 접근도 쉽다. 인근 지역에는 KTX·SRT 등 고속철도와 대구권 광역철도가 정차하는 서대구고속철도역이 내년 개통될 예정이다.
 
대구지방법원, 대구지방검찰청 등 행정기관이 가까이 있고 하나로마트, 홈플러스(성서점) 등이 단지 주변에 있다. 학생들의 문화, 취미생활과 수영도 즐길 수 있는 대구학생문화센터를 비롯 용산초, 장산초, 용산중, 성서중 등 교육시설도 잘 갖춰져 있다는 평가다.
 

대구용산자이 조감도(사진=GS건설)


대구용산자이가 들어서는 달서구는 비규제지역으로 청약 예치금 및 대구 거주기간이 충족되면 세대주가 아니어도 1순위 청약이 가능하다.

1주택자도 입주 전까지 기존 주택처분조건으로 1순위를 청약할 수 있다. 대출 규제가 까다롭지 않고 전매제한도 6개월로 비교적 짧다.

GS건설의 커뮤니티 시설인 '자이안 센터'는 지상 4층에 마련했다. 카페테리아, 피트니스 시설, GX룸, 골프연습장, 샤워장. 도서관, 독서실 등이 들어선다.

GS건설이 지난 3월 대구에서 분양한 청라힐스자이의 평균 청약경쟁률 141.4대 1로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GS건설이 올해 대구에서 두 번째로 분양하는 대구용산자이도 수요자들의 관심이 쏠릴 것이란 기대다.

김소형 GS건설 분양소장은 "대구용산자이는 교통과 교육, 생활편의시설 등 주거3박자가 고루 갖춰진 입지환경을 자랑한다"며 "아파트 외관에서부터 단지 내 조경, 커뮤니티시설, 내부 마감재 등 기술력과 노하우를 총 동원해 대구를 대표하는 '하이엔드((high-end)' 주거 명품아파트를 짓겠다"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영향으로 온라인 상 사이버 견본주택으로만 운영할 예정이다.

꼭 필요한 경제정보만 모았습니다[비즈니스워치 네이버 포스트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