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오리온, 글로벌 제과업체 순위 14위…국내 최고

  • 2020.03.09(월) 08:55

글로벌 제과 전문지 '캔디인더스트리' 선정
8년 연속 15위권 진입…국내외 실적 호조

오리온이 글로벌 제과업체 순위에서 작년보다 한 단계 더 올라선 14위를 기록했다.

오리온은 글로벌 제과산업 전문지인 캔디인더스트리(Candy Industry)가 발표하는 ‘제과업계 글로벌 Top 100’에서 14위에 올랐다고 9일 밝혔다. 국내 제과기업 중에서는 가장 높은 순위다.

‘제과업계 글로벌 Top 100’은 캔디인더스트리가 매년 전 세계 제과기업의 전년도 매출을 기준으로 순위를 선정·발표하는 자료다. 오리온은 지난해 매출 2조 233억원, 영업이익 3273억원으로 창사 이래 최대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이에 따라 작년보다 한 계단 더 오른 14위에 이름을 올렸다.

오리온은 국내 기업으로서는 유일하게 8년 연속 15위권에 진입하며 미국, 유럽, 일본 등 유수의 제과업체들과 경쟁하는 글로벌 기업으로서 위상을 재확인했다.

오리온은 작년 국내외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전 법인 모두 지속적인 성장세를 이어갔다. 한국 법인은 스낵, 파이, 비스킷 카테고리 신제품들이 고루 인기를 끌며 최초로 영업이익 1000억원을 돌파했다. 중국 법인은 신제품 성공과 영업 및 물류 구조 혁신 효과로 16%가 넘는 영업이익률을 달성했다.

베트남 법인은 신규 카테고리를 개척한 쌀과자 '안'과 양산빵 '쎄봉'이 큰 인기를 모으며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러시아 법인도 초코파이 라인업 확대와 '구떼'(고소미), '촉촉한 초코칩' 등 신제품 론칭에 성공하며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두 자릿수 성장에 성공했다.

오리온 관계자는 "지역적 경계를 넘어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을 수 있는 품질 좋은 제품들을 지속 개발해 글로벌 기업들과 경쟁해 가겠다"며 "더불어 '오리온 용암수'의 해외 진출을 본격화해 새로운 성장의 모멘텀을 다져갈 것"이라고 말했다.

naver daum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