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다음
  • 검색

 '고객 일상으로 풍덩' 대상F&B→대상다이브스로

  • 2023.01.02(월) 10:31

새로운 카페 토탈 솔루션 제공
'세상·고객·트렌드 속으로' 슬로건

대상에프앤비가 대상다이브스로 사명을 변경하고 새로운 기업 비전과 미션 재정립에 나섰다.

/그래픽=비즈니스워치

새 사명인 대상다이브스는 '대상'과 '뛰어들다(Dive)'를 뜻하는 영어 단어가 더해진 형태로 '고객의 일상 속 모든 곳에서 함께 하는 기업이 되겠다'는 의미를 담았다. '세상 속으로, 고객 속으로, 트렌드 속으로' 라는 슬로건도 내걸었다.

사명 변경과 함께 새로운 CI도 선보였다. 지난 2021년 창립 65주년을 기념해 사람과 자연 모두 건강한 미래를 만드는 기업으로 발돋움하겠다는 의지를 표현한 대상그룹의 CI와 맥락을 같이 한다. 

또한 핵심 브랜드인 복음자리를 필두로 '최상의 카페 토탈 솔루션 뉴 크리에이터'가 되겠다는 비전을 제시했다. 이는 카페 산업에서 선제적으로 새로운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선도기업이 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기업 비전 달성을 위해 유연하고 탐구정신이 강한 벌을 모델로 설정하고 '비 어 펑키 비!( Be a Funky Bee!)' 콘셉트의 네 가지 미션 △일을 하는 모든 과정에서 열린 마음으로 유연하게 협업(Open&Flexible) △빠르게 시도하고 지속적으로 보완(Speedy) △끝없는 호기심으로 세상의 변화를 탐구(Inquisitive) △고객보다 앞서 트렌드를 캐치해 필요한 솔루션을 적시에 제안(Trendy)을 내세웠다.

대상다이브스㈜ 관계자는 "이번 사명 변경을 계기로 카페 관련 산업에서 최고의 종합 솔루션을 제공하고, 고객의 일상 속 모든 곳에서 함께하는 친근한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대상에프앤비는 대상이 1989년 한국 최초로 원두커피를 생산한 미주산업(MJC)를 인수하며 설립됐다. 이후 1996년 과일가공식품 전문 브랜드 복음자리, 1997년 커피 전문 브랜드 로즈버드 도입 및 2021년 씨엔티마트 영업 양수를 통해 다양한 제품을 생산하고 판매하고 있다.

naver daum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