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 검색

카카오페이증권, 서비스 개시 6일만에 20만 계좌 돌파

  • 2020.03.04(수) 10:05

별도 앱 설치 없이 편리한 계좌 개설
예탁금 최대 5% 매주 지급 등 혜택도

새롭게 출범한 카카오페이증권이 카카오페이 플랫폼과 증권 서비스를 연결하는 새로운 시도로 정식 서비스 개시 6일 만에 20만 계좌를 돌파했다.

4일 카카오페이증권에 따르면 카카오페이머니 업그레이드를 통한 증권 계좌 개설 수가 정식 서비스 개시 6일 만인 전일(3일) 20만 계좌를 넘어섰다고 밝혔다.

카카오페이증권은 카카오페이의 자회사다. 앞서 지난달 카카오페이는 금융위원회로부터 바로투자증권 인수에 대해 대주주 적격 승인을 받아 계열사 편입을 완료하고 바로투자증권의 사명을 카카오페이증권으로 변경한 바 있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증시 하락과 카카오페이증권이 개인사업 부문을 신설한 지 한 달도 되지 않았다는 점을 감안하면, 단기간 내 20만 계좌 개설은 새로운 금융 플랫폼에 대한 사용자들의 높은 기대감에 따른 결과라는 평가다.

특히 증권 계좌는 별도 앱을 설치할 필요 없이 카카오톡의 카카오페이 홈 화면에서 스마트폰 터치 몇 번 만으로 개설할 수 있어 기존 증권 플랫폼보다 접근성을 월등히 개선했다.

또 카카오페이증권은 카카오페이머니가 자동 예탁되는 계좌 잔액에 대해 오는 5월31일까지 시중금리보다 높은 최대 연 5%(세전)를 매주 지급하며, 무제한 보유 한도 및 예금자 보호(1인당 최대 5000만원) 등의 혜택도 제공해 신규 고객 유치에 힘쓴다.

특히 이달 27일까지 업그레이드에 참여하는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최대 5만원까지 지급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하고 있어 추가 신규 증권계좌 개설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증권 계좌가 개설된 후에는 '카카오페이 투자' 서비스에 출시된 3가지 펀드에 투자할 수도 있다. 기존에 어렵고 복잡했던 펀드와 달리 1000원부터 누구나 쉽고 편리하게 투자가 가능하다.

김대홍 카카오페이증권 대표는 "어려운 대외 여건 속에서도 카카오페이 플랫폼 기반의 새로운 투자 문화에 대한 높은 관심을 확인했다"며 "더 많은 사용자의 금융 생활에 큰 변화를 일으킬 수 있도록 카카오페이와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다양한 도전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당신이 바빠서 흘린 이슈, 줍줍이 주워드려요[뉴스레터 '줍줍' 구독하기]

SNS 로그인
naver
facebook
google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보기 )

많이 본 뉴스 최근 2주 한달

산업·부동산 경제·증권 디지털·생활경제